세종시 ‘공유재산 사용·대부료 감면’ 경제활력 높인다

조례 개정안 시의회 통과·7월 중 공포…시민 부담 경감 기대

주영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6/25 [15:00]

세종시 ‘공유재산 사용·대부료 감면’ 경제활력 높인다

조례 개정안 시의회 통과·7월 중 공포…시민 부담 경감 기대

주영욱 기자 | 입력 : 2021/06/25 [15:00]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세종] 주영욱기자/ 세종시는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을 위해 발의한 공유재산 관리 조례 개정안이 시의회를 통과, 공유재산 사용·대부료 감면 지원을 추진한다.

 

25일 시에 따르면 주요 감면내용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지역특산품 및 생산제품 등에 대한 생산·전시 및 판매 목적의 경우 30%를 감면하고, 청년친화 강소기업에 대해서는 50%를 감면한다. 

 

또, 공유재산 사용·임대 기간 중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 제3조 제1호에 따른 재난피해를 입었을 경우에는 전년대비 사용·대부료 5%이상 증가한 부분에 대해 전액 감액을 실시한다.

 

시의 귀책사유로 공유재산을 사용하지 못한 경우 기존에는 그 기간만큼 연장만 가능하였던 것을 이번 조례 개정으로 앞으로는 연장 또는 사용·대부료의 100% 감면 중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공유재산 사용·대부료 감면 대상자는 조례가 공포되는 7월 중순 이후 해당 재산관리 부서를 방문해 관련 증빙서를 제출·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조례 개정은 공유재산 사용·임대 시민의 부담을 덜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제공하기 위한 목적이 있다”며 “앞으로 공유재산 사용자를 대상으로 개정된 조례 내용을 알려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