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충주 딸기로 만든 애플사이더 “루드베리”개발 및 출시

충주 농기센터와 공동 연구로 지역농산물 활용 신제품 선보여...

주우정 기자 | 기사입력 2021/04/22 [10:06]

충주시, 충주 딸기로 만든 애플사이더 “루드베리”개발 및 출시

충주 농기센터와 공동 연구로 지역농산물 활용 신제품 선보여...

주우정 기자 | 입력 : 2021/04/22 [10:06]

 

▲ 루드베리 개발사진(왼쪽부터 김성은 마케터, 이대로 대표, 농기센터 전향미 과장, 센터 권인숙 담당자)     ©충주시

 

 

[로컬투데이=충주] 주우정 기자/ 충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정진영)는 농업회사법인 비전레드(이하 브랜드명: 댄싱사이더)와 공동 시험연구의 성과로 충주 딸기와 애플사이더를 혼합한 지역 특산주‘루드베리’를 개발해 22일부터 본격적인 생산 및 판매에 들어간다.

 

댄싱사이더(대표 이대로)는 충주시 중앙탑면에 위치하고 있으며 국내 로컬 사과만을 이용해 크래프트 사이더를 생산하는 애플사이더 전문 제조 스타트업이다.

 

댄싱사이더는 전국적인 판매망을 확보하고 지역 농가와 상생하는 천년 기업으로서 주목받고 있다

 

올해 두 번째로 선보이는 신제품‘루드베리’는 충주시농업기술센터의 연구 개발 지원을 받아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와디즈’를 통해 선을 보였다..

 

‘루드베리’는 애플사이더에 충주 딸기를 혼합한 딸기사이더로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할 대중적인 맛을 구현한 제품이다.

 

특히, 부사(사과)에 더해진 딸기의 새콤달콤한 맛과 바질의 상큼한 맛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톡톡 터지는 탄산감이 특징으로 봄날에 즐기기 좋은 음료로 추천받고 있다.

 

이대로 대표는 “충주 사과, 딸기 등을 활용한 지역농산물의 소비 촉진을 높임과 동시에 외부 관광객들이 찾아올 수 있는, 충주를 대표하는 로컬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 이미지를 성장시키겠다”며 “신제품을 생산하는 과정에서 초기 비용의 부담이 상당한데 센터의 도움이 개발에 많은 도움이 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농업기술센터는 가공상품의 공동 연구기획 및 홍보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지역농산물 소비 촉진 및 농가와 지역 내 가공 창업 경영체가 상생할 수 있는 시험연구 사업을 매년 추진해오고 있다.

 

댄싱사이더의 루드베리는 지역특산주로 분류되어 4월 22일부터 댄싱사이더 온라인 네이버 스마트스토어(https://smartstore.naver.com/dancingcider)에서 구매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