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코로나19, 의상실 관련 확진자 13명으로 늘어

1638~1642번 확진자 발생...누적 확진자 1642명

김지연기자 | 기사입력 2021/04/21 [10:10]

대전 코로나19, 의상실 관련 확진자 13명으로 늘어

1638~1642번 확진자 발생...누적 확진자 1642명

김지연기자 | 입력 : 2021/04/21 [10:10]

▲ [사진제공=대전시] 코로나19 감염여부를 조사 중인 대전보건환경연구원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대전]김지연기자/ 밤사이 대전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 5명(1638~1642번)이 추가 발생했다.

 

21일 대전시에 따르면 이 중 세 명은 대전 중앙시장에서 의상실을 운영하는 1590번 확진자와 관련됐다. 이로써 1590번 확진자와 관련 감염자는 13명으로 늘었다.

 

1638번은 서구에 거주하는 80대로 앞서 확진된 1629번(의상실 운영)의 남편이다.

 

1639번(서구, 60대) 확진자도 같은 상가에서 의상실은 운영하고 있으며, 1642번(유성구, 60대) 확진자는 이 상가 번영회 관계자로 알려졌다.

 

방역 당국은 상가 내 100여 명을 검사 중이며, 이후 이날 중 범위를 확대해 진단검사를 할 예정이다.

 

1641번 확진자는 서구에 사는 50대로 건양대 병원 환자다. 이 병원의 같은 병실에서만 환자 2명 보호자 2명이 확진 판정받았다.

 

1640번 확진자는 유성구에 거주하는 50대로 서울 중랑구 확진자와 연관된 것으로 알려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