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경찰청, 도내 17일부터...‘안전속도 5030’ 본격 시행

도시지역 일반도로 50km/h, 주택가 등 이면도로 30km/h로 하향

주우정 기자 | 기사입력 2021/04/15 [16:48]

충북경찰청, 도내 17일부터...‘안전속도 5030’ 본격 시행

도시지역 일반도로 50km/h, 주택가 등 이면도로 30km/h로 하향

주우정 기자 | 입력 : 2021/04/15 [16:48]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청주] 주우정 기자/ 충북경찰청(청장 임용환)은 오는 17일 도시부 지역 일반도로의 제한속도를 시속 50km로 낮추는 개정도로교통법 시행규칙의 시행에 맞춰, 충북도내에서 ‘안전속도5030’정책이 전면 시행된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안전속도 5030’은 보행자 통행이 많은 도시부 지역의 차량 제한속도를일반도로는 시속 50km(소통상 필요한 경우 60km/h 적용 가능), 주택가 등 이면도로는 시속 30km 이하로 하향 조정하는 정책으로, 도내에서는 ’18년 5월 증평도심을 전국 시범사업 일환으로 최초 실시하여작년 9월 청주도심 전면시행을 비롯, 현재 도내 전체 11개 시·군 181.6㎢에서 시행 중에 있다고 전했다.

 

청주 73.69㎢(도심·오송·오창), 충주 27.25㎢(도심·기업도시), 제천 17.57㎢(도심), 음성 18.31㎢(음성·금왕·대소·감곡·혁신도시), 영동 6.47㎢(영동·추풍령·황간·용산),증평 4.51㎢(도심), 괴산 3.35㎢(도심), 단양 5.32㎢(단양·매포), 보은 7.25㎢(보은·삼승·장안), 옥천 1.40㎢(옥천·이원), 진천 11.28㎢(진천·광혜원·덕산·혁신도시)

 

시범운영 결과, 청주 도심구간에서 교통사고가 27.5%(131→95건) 감소하였으며(사망사고 100%, 2.7→0건), 보행자 교통사고는 66.7%(18→6건)가감소하는 등 일관된 교통사고 감소효과를 확인했다.

 

또한, 일부에서는 교통정체를 우려하는 목소리도 있었지만, 시행구간을통과하는 평균통행속도는 종전에 비해 평균 1.9km/h 감소하는데 그쳐 제한속도를 하향하더라도 소통에는 큰 영향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충북경찰청에서는 지난 3월 22일부터 4월 2일까지 2주간 전문리서치 업체에 의뢰,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도내 거주 1,041명을 대상으로 ‘안전속도 5030’인지도 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541명(52.0%)이 잘 알고 있다고 답했으며, 303명(29.1%)이 대체로 알고 있다고 답해 도민들 중 대다수가 ‘안전속도 5030’ 시행여부와 추진내용에 대하여 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안전속도 5030’의 인지경로와 적정홍보 방식은 인터넷, SNS 등 온라인매체와 TV, 신문, 라디오 등 언론매체가 전체의 60%이상으로 나타나도민들의 공감과 안정적 정착을 위해 언론과, 온라인을 통한 지속적인홍보가 필요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임용환 경찰청장은 “시행초기 다소 불편할 수 있지만, 빨리 가고자 하는 마음을 잠시 내려놓고 도로 위를 걷고 있을 우리가족을생각해 본다면 정책추진의 취지를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다”며, “인지도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보다 공감가고 실천에 옮길 수 있는 홍보 및 안정화 방안을 강구할 예정이며, 자치단체, 도로교통공단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업으로 미비점 보완 및 모니터링 등을 통해 도민들의 공감대를 형성하여 보다 합리적이고 효과적인 정책이 실현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