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대표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 선포

15일 조례 변경 고시…이모티콘·누리소통망 등에 응용 활용

주영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4/15 [13:42]

세종시 대표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 선포

15일 조례 변경 고시…이모티콘·누리소통망 등에 응용 활용

주영욱 기자 | 입력 : 2021/04/15 [13:42]

▲ 세종시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세종]주영욱 기자/ 세종시는 시를 상징하는 새 캐릭터로 ‘젊은세종 충녕’을 개발, 인쇄물과 이모티콘 등 다양한 홍보 활동에 활용한다.

 

15일 시에 따르면 친근하고 직관적인 상징물 제정을 통해 세종시의 가치를 제고하고자 ‘젊은세종 충녕’을 개발하고, ‘세종특별자치시 상징물 제정 및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를 고시·시행한다.

 

시는 지난 2012년 출범 당시 제정된 기존 캐릭터 ‘새빛이 새날이’가 디자인의 완성도와 활용성이 떨어진다는 시민 의견에 따라 지난 2019년부터 신규 캐릭터 개발을 추진해왔다.

 

특히 새로운 캐릭터는 세종시를 직관적으로 상징하고, 캐릭터로서 품격을 갖춰야 한다는 시민 여론과 전문가 의견에 따라 위대한 성군 ‘세종대왕’에서 영감을 얻어 개발됐다.

 

새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은 세종대왕의 이름과 정신을 이어받아 미래를 향해 성장하는 젊은 도시 세종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젊은세종 충녕’은 인쇄물과 같은 전통적인 매체는 물론 누리소통망(SNS)과 같은 온라인 매체에서도 적극 활용될 수 있도록 다양한 디자인으로 응용이 가능하도록 개발됐다. 

 

또, 젊은세종 충녕의 이미지에 걸맞은 이름 글자(글씨) 디자인을 개발·적용했다.

 

김병호 시 대변인은 “새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은 시민들에게 친숙한 세종대왕의 이미지와 스토리를 활용함으로써 범용성과 활용성이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젊은세종 충녕을 세종시와 시민을 이어주는 친근한 소통 통로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