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대전·충남본부, 판암2동에 ‘전동휠체어 연습장’ 조성

판암2동 주공4단지 내 전동 휠체어 연습장과 쉼터 조성

김지연기자 | 기사입력 2021/04/13 [14:25]

LH 대전·충남본부, 판암2동에 ‘전동휠체어 연습장’ 조성

판암2동 주공4단지 내 전동 휠체어 연습장과 쉼터 조성

김지연기자 | 입력 : 2021/04/13 [14:25]

▲ [사진제공=동구] 판암2동 전동휠체어 연습장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대전]김지연기자/ LH 대전·충남지역본부가 주민들의 편의 지원을 위해 대전 동구 판암2동 주공4단지 내 유휴지에 전동휠체어 연습장 및 주민 쉼터를 조성했다.

 

13일 동구에 따르면 해당 아파트 단지에 거주하는 등록 장애인 878명 중 218명이 전동휠체어를 소유하고 있으나 장애인 전동휠체어 이용자들의 마땅한 쉼터가 없어 아파트 입구 등에서 안전사고 발생위험에 노출된 채 수년간 불편하게 지내왔다.

 

이에 취약계층을 위한 지역사회 공헌사업 일환으로 단지 내 유휴공간을 활용한 주민편의시설을 설치, 주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쉼터를 조성했다.

 

구는 이번 전동휠체어 연습장 조성으로 해당 지역에 거주하는 전동휠체어 이용자들의 운전 미숙으로 인한 각종 안전사고 발생 및 시설물 파손 등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있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장애인분들의 이동권 확보와 더불어 주민 복지증진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해준 LH 한국토지주택공사 대전·충남지역본부 관계자분들께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살기 좋은 구를 만드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성대 판암2동 주민자치위원장은 주민들의 감사 마음을 담아 제작한 감사패를 LH 한국토지주택공사 대전·충남지역본부 전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