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대,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 운영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19/08/07 [17:38]

공주대,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 운영

주영욱기자 | 입력 : 2019/08/07 [17:38]

 

▲ 공주대,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 운영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공주]주영욱기자/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원장 김영곤)과 공주대학교(총장 원성수) 한민족교육문화원은 7일 한민족교육문화원 컨벤션홀에서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장과 공주대 부총장을 비롯한 한민족교육문화원장 등 관계자, 재학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K-HED, Korean Homeland Education) 방학특별과정(여름) 입학식’ 행사를 가졌다.

 

이번 ‘2019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K-HED) 방학특별과정(여름)’은 8월 7일부터 3주간 협력대학(제주대학교) 연계 프로그램, 서울 문화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교육과정에 참여한 14개국 101명의 재외동포 학생들에게 한민족으로서의 긍지와 자부심을 다지는 계기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2019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K-HED)’은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이 주최하고 공주대학교가 2009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프로그램으로, 교육과정에 참가한 전 세계 재외동포 학생들은 한국어·한국문화·역사이해·세계시민교육을 비롯하여 역사·문화 수업과 연계한 현장체험학습, 한국의 전통·현대 문화체험, 한국 대학생 및 현지인과의 교류 등 다양하고 풍성한 프로그램을 경험하게 된다.

 

이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이요한 학생은 “3주 간 한국에서 지낼 생각을 하니 정말 설렌다. 짧은 기간이지만 한국에 대해서 배우고, 여러 나라에서 온 나와 같은 재외동포 친구들을 많이 사귀고 싶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1962년부터 시작된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K-HED)’은 재외동포의 한민족 정체성 함양 및 차세대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해 매해 운영되고 있으며, 현재까지 8,962여명의 재외동포학생이 수료하였다. 또한, 오는 9월부터 대학수학준비과정Ⅱ(5개월)과 한국이해과정(가을, 2개월) 프로그램이 새롭게 시작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