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경제.사회
사회
천안서북경찰서, 오피스텔 임차인 울린...오피스텔 관리업체 대표 구속
오피스텔 분양자들과 월세로 위탁관리 계약 후 임차인 전세계약 하는 수법 전세보증금 편취 혐의
기사입력: 2019/05/20 [17:05]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주영욱기자

 

▲천안서북경찰서, 오피스텔 임차인 울린...오피스텔 관리업체 대표 구속

 

 

[로컬투데이=천안]주영욱기자/ 충남 천안서북경찰서(서장 남제현) 수사과는 오피스텔 분양자들과 월세로 위탁관리 계약을 체결하고, 임차인들에게는 전세계약을 하는 수법으로 전세보증금을 편취한 오피스텔 관리업체 대표 A씨 등 2명을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관리업체 대표 A씨는 지난 2013년 8월경부터 지난 3월경까지 약 6년간 B업체란 상호로 오피스텔 분양 및 위탁관리업을 운영하면서 오피스텔 임대인들로부터 월세 임대 업무를 위임받고 위임받은 내용과 다르게 다수의 임차인들과 전세계약을 한 후 전세보증금으로 적게는 3천만원, 많게는 9천만원을 받아 가로챈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A씨는 전세보증금으로 음식점 프랜차이즈 사업을 하거나 임대인의 월세 지급과 만기가 도래한 임차인의 보증금 반환에 돌려막는 용도로 사용했다고 진술하고 있어, 경찰에서는 범죄수익의 사용처와 은닉처를 규명하는데 역점을 두고 있다.  

 

이들은 천안을 비롯하여 창원, 부산, 청주 등 전국에 있는 오피스텔 약 1,000세대 이상을 관리하는 것으로 확인되어 앞으로 피해금액이 더욱 늘어 날 전망이다.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