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공주대,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 교육생과 가정의 달 맞아 '봉사활동' 펼쳐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19/05/20 [16:10]

공주대,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 교육생과 가정의 달 맞아 '봉사활동' 펼쳐

주영욱기자 | 입력 : 2019/05/20 [16:10]
▲   공주대,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 교육생과 가정의 달 맞아 '봉사활동' 펼쳐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공주]주영욱기자/ 공주대 한민족교육문화원(원장 김영미)는 2019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K-HED, Korean Homeland Education) 교육생 20명이 가정의 달을 맞아 지난 18일 공주시 소망의 집을 방문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재외동포 학생의 지역 사회에 대한 기여와 글로벌 리더로서의 헌신 및 봉사정신을 배양하기 위해 실시되었으며, 교육생들의 자발적인 참여에 의해 이루어졌다.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K-HED)은 봉사활동 동아리를 구성해 매년 관내 사회복지시설을 방문, 소외된 이웃에게 온정을 나누고 있다. 이를 통해 교육생들은 지역사회 장애인 공동체와 함께 어우러져 소통하면서 한민족 구성원으로서의 자부심과 보람을 느낄 수 있다.
 

봉사에 참여한 송크세니아(우즈베키스탄) 학생은 “이번 봉사활동으로 소외된 이웃에게 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됐다. 이웃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것에 감사하고 같은 한민족으로서 자긍심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기회가 된다면 다양한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1962년부터 시작된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K-HED)’은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이 주최하고 공주대 한민족교육문화원이 주관하는 프로그램으로, 현재까지 8,950여명의 재외동포학생이 수료하였다. 2회차 신입생 모집은 4월 22일부터 5월 24일까지 진행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