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로컬 사회
local 대구.경북
대구시, 2030년까지 수소차 1.2만대 보급...충전소 40개소 구축
본격적인 수소경제 도시로 진입
기사입력: 2019/05/15 [14:23]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노성수기자
    수선충전소 위치도

 


[로컬투데이=대구]노성수기자/ 대구시는 수소경제 활성화 이행 속도를 높이고, 혁신성장 동력을 마련하기 위해 수소차 보급 및 수소충전소 구축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대구시는 2030년까지 수소차 12,000대를 보급하고, 수소충전소 40개소를 구축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수소차 보급 및 수소충전소 구축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지난 1월 발표된‘수소산업 기반 구축 기본계획’의 후속조치 일환으로 수립하게 됐다.

대구시는 단기계획으로 2022년까지 총 720억원을 투입, 수소차 1,000대, 수소버스 20대를 보급하고, 수소충전소 4개소를 구축한다.

사업 계획에 따르면 시는 내년부터 수소차 지원금 3,500만원 을 지급하기로 했다. 대구시민은 수소차를 3,500만원 정도로 직접구입을 할 수 있다.

또한 시는 수소충전소 구축사업은 금년부터 2030년까지 40개소를 목표로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늘어나는 수소차의 안정적인 수소공급을 위해서는 원거리 수송이 아닌 분산형 소규모 수소생산기지를 준비해 수소생산 기반 확보도 계획하고 있다. 이 생산기지는 도시가스 배관망을 활용해 추출수소를 생산하고, 권역별로 충전소에 공급하는 고정식 충전소로 운영할 것이다. 또한 생산된 잉여 수소를 연료전지 발전에 활용해 인근 시설물에 전력공급 등 친환경 에너지 허브 구축 모델도 검토중이다.

한편, 대구시는 지역의 수소산업의 디딤돌 역할이 될 한국가스공사 수소콤플렉스 유치를 위해 다양한 유인전략을 모색 중이고, 이번 계획도 대구시 의지를 표명하는 정책으로 준비됐다.

최운백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수소차 보급을 통해 지역의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환경 개선과 수소산업 기반 구축에도 기여할 것이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수소경제 이행을 위해 수소차 보급과 수소충전소 인프라 구축을 위해 행·재정적 지원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