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로컬충남.충북
로컬 충북
충주시, 중부권 통합의학센터 '첫삽'
총사업비 283억원, 지상 3층, 140병상 규모로 2020년 준공 예정
기사입력: 2019/04/15 [11:44]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주우정기자
    충주시

 


[로컬투데이=충주]주우정기자/ 충주시가 15일 중부권 통합의학센터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간다.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는 총사업비 283억 원을 투입해 수안보면 안보리 592-13번지에 부지 26970㎡, 시설면적 8718㎡, 지상3층 140병상 규모로 2020년 하반기까지 완공할 예정이다.

이날 기공식에는 조길형 충주시장, 이종배 국회의원, 허영옥 충주시의회의장, 보건복지부 관계관, 도관계자 및 시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는 선도적 통합 의료서비스 모델을 개발하고 진료, 교육, 연구가 복합된 통합의료체계를 구축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특히, 서양의학과 한의학, 대체의학의 장점을 접목한 새로운 치료법을 연구하고 관련 치료 서비스를 제공해 중부권 시민들의 건강 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를 통해 환자에게 보다 효과적인 맞춤형 치료가 가능해질 것이다”며 “이종배 국회의원의 국비 확보 등 전폭적인 지원으로 설립되는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로 인해 수안보 지역 발전 및 관광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기공식에 참석한 이종배 국회의원은 축사를 통해 “새롭고 차별화된 의료시설로 성공적으로 자리매김하게 되면 수안보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