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로컬충남.충북
계룡
계룡시,'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가는 길 확장
신도안부터 세동 광역도로 개설…주차장은 3768면 추가 확보키로
기사입력: 2019/02/11 [09:19]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주영욱기자
    계룡시


[로컬투데이=계룡]주영욱기자/ 오는 2020년 9월 막을 올리는 ‘2020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행사장 가는 길이 넓어진다.

2020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조직위원회는 신속하고 편리한 교통 서비스 제공을 위해 교통시설물 개선 종합관리대책을 수립, 본격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대책은 도로 개설 및 확·포장 주차장 정비 및 신설 교통안전 시설물 설치 등으로 나눴다.

우선 군문화 축제, 지상군페스티벌 등 주요 행사 시 우려되는 극심한 교통 체증 해소를 위해 추진하는 광역도로 개설은 상반기 첫 삽을 뜰 예정이다.

개설 구간은 계룡 신도안부터 대전 유성구 세동 간 1.9㎞, 폭 20m로, 내년 6월까지 190억 원을 투입한다. 또 계룡 괴목정과 공군기상단 간 2.1㎞ 구간은 2차로에서 4차로로 넓힌다. 이 구간 역시 내년 6월 완공을 목표로 6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조직위는 이 두 사업이 마무리 되면, 엑스포 행사 때 교통 체증이 상당 부분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차장은 기존 주차장에 대한 정비 사업과 함께 신규로 3768면을 확보, 총 1만 6356면을 운영한다.

조직위는 이와 함께 유관기관과 협의를 통해 교통 시설물을 정비·개선하고, 행사장 주변 및 진입도로 보도 정비 사업 등도 추진할 예정이다.

행사 개최에 맞춰서는 고속도로 IC에서 행사장을 연결하는 간선도로와 계룡시 내 도로변에 안내표지판을 설치한다.

조직위 관계자는 “도로 개설 및 확포장 사업 완공과 함께 교통시설물 개선 사업을 통해 행사장 접근성을 확보하고, 효율적인 교통 소통 대책을 수립해 엑스포 성공 개최를 이끌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는 내년 9월 18일부터 10월 4일까지 17일 간 계룡시 계룡대 비상활주로 일원에서 ‘케이-밀리터리, 평화의 하모니’를 주제로 개최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