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경제.사회
사회
문체부, 2018 문화향수실태조사 결과 발표...19.1%포인트 상승
기사입력: 2019/02/11 [13:54]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주영욱기자
    분야별 문화예술행사 관람률 변화 추이


[로컬투데이=세종]주영욱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우리나라 국민들의 문화향수 수요와 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실시한 ‘2018년 문화향수실태조사’ 결과를 한국문화관광연구원과 함께 발표했다.

2018년 조사 결과, 우리나라 국민의 지난 1년간 문화예술행사 관람률은 81.5%로 2016년 78.3% 대비 3.2%포인트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예술행사 관람률은 2003년 62.4%에서 15년 만에 19.1%포인트 상승해 80%대로 진입, 문화예술행사 관람횟수는 지난 1년간 평균 5.6회로 2016년 5.3회에 비해 0.3회 증가했다.

분야별 관람률은 문화예술 전 분야에서 상승했다. 대중음악/연예는 6.5%포인트, 문학행사는 3.1%포인트, 뮤지컬은 2.8%포인트 증가하였으며, 미술전시회, 영화, 전통예술 관람률도 꾸준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분야별로는 ‘영화 관람률’이 가장 높았으며, 그 다음으로는 대중음악/연예, 미술전시회, 연극, 뮤지컬 순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읍·면지역의 문화예술 관람률은 ’16년 대비 6.0%포인트 상승한 71.7%로 조사되어 대도시, 중소도시와의 관람률 격차가 다소 완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월평균 가구소득별 문화예술 관람률은 100만 원 미만인 경우 42.5%, 100~200만 원 미만 58.4%로, ’16년 대비 각각 11.6%포인트, 12.7%포인트 상승하였으나, 월평균 600만 원 이상 가구의 문화예술 관람률 91.9%와 비교할 때 격차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연령에 따른 문화예술 관람률은 60대 이상의 상승폭이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문화예술 관람률은 2016년 대비 60대는 9.0%포인트, 70세 이상은 7.5%포인트 각각 증가해 60대 64.7%, 70세 이상 46.9%로 나타났다. 그러나 90%가 넘는 30대 이하의 문화예술 관람률에 비해 낮은 수준으로 조사됐다.

문화예술행사에서 우선적으로 보완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 32.8%가 ‘작품의 질을 높여야 한다’고 응답하였으며, 이어서 ‘관람비용을 낮추어야 한다’, ‘가까운 곳에서 열려야 한다’, ‘더욱 자주 개최되어야 한다’ 순으로 응답했다.

이번 조사 결과, 우리나라 국민들의 문화예술에 대한 관심, 직접적인 참여 의지뿐만 아니라 활동도 매년 증가하고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문체부는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문화활동의 참여 기회가 부족한 문화 소외 계층을 대상으로 한 문화누리카드의 지원금 인상,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 확충 등 일상에서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는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2018 문화향수실태조사 결과 보고서는 ‘문화셈터’, ‘문화예술지식정보시스템’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