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환경.농업
대학소식
코리아텍, ‘제24회 졸업연구작품 전시회’ 개최
11일(목)~12일(금) 본교서...“4차 산업혁명․평생학습시대 이끌 262점” 전시
기사입력: 2018/10/08 [17:27]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주영욱기자
▲     코리아텍 전경


[천안=로컬투데이] 주영욱기자/ 충남 천안의 코리아텍(한국기술교육대학교. 총장 김기영)이 4차 산업혁명과 평생학습능력 개발 시대를 이끌어갈 재학생들의 창의적인 작품 262점을 한 데 모아 전시한다.


코리아텍은 오는 10월 11 오전 11시~ 12 오후 5시까지 이틀간 교내 담헌실학관 1층 로비에서 고용부 관계자, 기업체 및 유관기관 관계자, 재학생 및 각 학부 교수 등 1천 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A new era: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라는 주제로 ‘제24회 졸업연구작품전시회’를 개최한다.

 

코리아텍 졸업연구작품제는 산업체에서 요구하는 전문이론과 창의적인 기술력을 겸비한 인재 양성을 위해, 3ㆍ4학년 학생들이 전공 심화교육을 통해 산업현장에 적용 가능한 작품을 직접 설계ㆍ제작하는 코리아텍의 대표적인 공학교육프로그램이다. 졸업연구작품 제작은 코리아텍 학생들의 졸업요건 중 하나이다.

 

코리아텍측은 “졸업연구작품은 3~4학년 학생들이 창의․융합적 종합 설계능력과 첨단 기술 응용력을 바탕으로 평균 6개월간 직접 기획ㆍ설계ㆍ제작한 융․복합형 작품”이라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는 총 262점의 자동차, 전기•전자, 로봇, 컴퓨터, 디자인, 건축, 에너지, 화학 분야의 작품이 전시되며, 21개 작품은 여러 전공 및 학부생들이 함께 만든 다학제융합작품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2개 전공(디자인 전공, 정보통신공학전공)에서 시범적으로 ‘졸업연구 집중학기제’운영을 통해 수~금에는 학생들이 졸업설계 및 제작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김기영 총장은 “집중학기제를 통해 보다 수준 높은 작품을 제작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코리아텍은 올해 1학기에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 교육을 위한 ‘융합학과’를 개설해 사람과 기계가 공존하는 미래 산업사회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인재양성에 매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졸업연구작품전시회는 창의적 문제해결능력과 학습지도 능력을 겸비한 ‘실천공학기술 인재’를 양성하는 코리아텍의 최대 공학교육 페스티벌”이라며 “코리아텍은 평생학습능력개발을 위해 학부교육뿐 아니라 평생직업능력개발 분야에서도 4차 산업혁명 시대가 요구하는 최적의 코리아텍 학습모델 창출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