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로컬충남.충북
천안
주일원 “‘780억 천안야구장’ 의혹 제기 주인공…오직 천안시민”
기사입력: 2018/06/02 [17:53]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엄병길기자

▲     © 로컬투데이


[천안=로컬투데이] 엄병길기자/ 바른미래당 주일원 천안시의원 ‘아’선거구(쌍용2,3동) 후보가 2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필승 결의를 다졌다.

 

주 후보는 “지난 8년간 두 번의 의정경험으로 누구보다도 효과적인 시정감시를 이루어 내고, 천안의 미래를 위해 안목 있는 대안을 제시 할 것”과 “2015년 전국적 이슈로 떠올랐던 대표적 혈세낭비 사례 ‘780억천안야구장’ 비리의혹을 밝혀 낸 주인공으로서 오직 천안시민의 복리증진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2014년 조례개정을 통해 생활쓰레기종량제 이후 사라졌던 거리쓰레기통을 25년 만에 부활시켰으며, 2017년에는 청소년 시내버스 요금을 1,070원에서 920원으로 150원 인하 시키고, 최근에는 천안시 유료공영주차장의 최초30분 기본요금을 면제시키는 등 천안시민의 복리증진을 위해 크고 작은 의정활동을 열심히 해 왔다고 자부하고 있다”고 힘주어 말 했다.

 

▲     © 로컬투데이


끝으로 주 후보는 “정치에 관심을 갖고 매의 눈으로 능력 있는 후보를 골라 선택해 달라”며 “한번더 기회를 주신다면 100만 천안의 미래를 위해 혼신의 힘을 다 할 것”이라고 유권자들에게 호소했다.

 

주 후보는 △시내버스 서울처럼 혁신적 개선 △시립 365일 24시간 연중무휴 영유아 수시돌봄센터 건립 △시립 어린이.청소년 전용 종합예체능스포츠회관 건립 △봉서산 둘레길 및 쌈지공원 조성 △아파트.연립.원룸 등 공동주택 재활용품분리수거시설, 무인택배보관시설 설치 지원 △공동주택 지원 예산 대폭 증액 △아스팔트도로 덧씌우기 예산 대폭 증액 △공영주차장 증설 등을 대표공약으로 제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정원 천안갑 국회의원 후보, 박중현 천안병 국회의원 후보, 그리고 천안지역 시․도의원 후보와 지지자들이 대거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