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로컬충남.충북
아산
아산시, 장미마을 유흥주점 3동 추가 철거
유흥주점 철거 마무리 단계
기사입력: 2018/04/11 [10:52]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백순기기자
    사업추진중 모습


[아산=로컬투데이] 백순기기자/ 아산시는 성매매 우려 지역인 온천동 장미마을의 기능전환을 위해 추진 중인 도시계획도로 확포장공사 구간 내 추가적으로 보상을 마친 유흥주점 3동에 대한 건물철거를 4월 중 시행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6동 철거 이후 금회 3동이 철거되며 도로편입 유흥주점 11개 업소 중 총 9개 업소가 철거됐다. 나머지 2개 업소는 현재 수용재결 절차가 진행 중으로 향후 편입 유흥주점 11개소에 대한 철거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한영석 도로시설팀장은 “금회 철거공사 및 진행 중인 수용재결 절차가 마무리되면 본격적인 도시계획도로 개설공사가 진행될 것이며, 성매매 우려지역을 젊음이 넘치는 청년창업거리로의 탈바꿈을 위해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산시는 장미마을 내 도시계획도로를 청년창업과 문화예술 공간으로 조성하고 싸전지구 행복주택, 온천천 문화·예술 공간과 연계하는 등 원도심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