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환경.농업
대학소식
코리아텍 학생들, 평창동계올림픽 ‘대규모 응원’ 화제
10(일) 여자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스위스 전 160명 참가...언론 집중조명
기사입력: 2018/02/13 [14:28]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엄병길기자
▲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을 응원하는 코리아텍 응원단


[천안=로컬투데이] 엄병길기자/ 지난 2월 10일(토) 저녁 강원도 강릉 관동하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여자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스위스 전’에서, 단체 관람과 응원을 한 코리아텍(총장 김기영) 학생들이 일반 관람객 및 국내외 언론에 집중 조명을 받았다.


코리아텍은 이미 지난해 말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고, 학생들의 관람 지원을 위해 여자아이스하키 경기 관람행사를 지원키로 결정했는데, 올해 1월 12일 우리 정부와 북한측이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을 구성하기로 합의함에 따라 분위기가 고조됐다.


이어 총학생회는 1월 하순 페이스북을 통해 여자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의 스위스전 관람을 희망하는 학생 160명을 선착순 모집했는데, 6시간 만에 접수가 마감되는 등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10일(토) 경기의 관람객들 가운데 코리아텍 학생 응원팀이 대규모이다보니, 내 외신 언론들로부터 큰 관심을 끌었다.

 

국내 방송사(SBS, 노컷TV 등)와 인터넷 매체뿐 아니라 외신(일본, 중국, 미국)들도 코리아텍 학생들에게 여자아이스하키 단일팀 참전에 대한 소감과 응원 인터뷰를 요청했으며, ‘KOREATECH’(코리아텍)이란 글귀가 적힌 가로형 머풀러를 펼치며 경기장에 들어서는 모습, 응원 장면 등을 취재하기에 바빴다.


총학생회 간부인 함형석 학생(에너지신소재화학공학부 2학년)은 “학생들이 개별적으로 평창동계올림픽을 관람하기 어려운데, 대학에서 단체 관람석 예매, 차량, 식사 등 많은 지원을 해주어 국제적 스포츠행사를 즐겁게 관람할 수 있어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승재 학생처장은 “방학기간 학교에 남아 학업하는 학생들에게 스포츠 경기 관람행사를 통해 재충전할 기회를 제공하고자 했는데, 역사적인 남북한 단일팀이 결성되어 더욱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코리아텍은 매년 3~4회에 걸쳐 총학생회와 함께 학생들에 영화, 스포츠 관람 등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5월에는 수원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잉글랜드의 U-20 월드컵 경기’ 관람 기회도 제공한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