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로컬 사회
local 광주.전남
여수시, '관광이 경쟁력…관광활성화 사례' 공유
지난 11일 문체부 주최 워크숍 참가 운영사례 발표
기사입력: 2018/01/12 [13:04]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김윤선기자
    여수 낭만버스

 

[여수=로컬투데이]김윤선기자/ 전남 여수시가 평균탑승률 98%를 기록한 시티투어 ‘여수낭만버스-시간을 달리는 버스커’ 등 관광활성화 운영사례를 문화체육관광부·지자체 공무원들과 공유했다.

시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한 2018 지역관광 활성화 워크숍이 지난 11일부터 이틀간 충주 수안보 상록호텔에서 진행됐다.

시는 이날 워크숍에 참가해 문체부·지자체 공무원 150여 명 앞에서 ‘여수낭만버스-시간을 달리는 버스커’ 운영 사례를 발표했다.

시간을 달리는 버스커는 공연과 이벤트가 접목된 시티투어 프로그램으로 지난해 8월부터 12월까지 매주 금·토·공휴일에 총 39회 운영됐다. 탑승객은 총 1535명이었다.

탑승률은 운행 첫 달인 8월에는 100%, 9월부터 12월까지도 꾸준히 95% 이상을 넘으며 최종 98%로 집계됐다.

7월 추석 연휴에는 시민과 관광객의 문의가 빗발치며 7일 동안 전 좌석이 매진되기도 했다.

시는 올해는 운영기간을 5월에서 10월까지로 늘리고, 탑승자를 대상으로 실시된 모니터링 결과를 반영해 더욱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일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여수시가 관광객 1300만을 넘어 1500만 시대로 접어들고 있다”며 “관광객 수용태세를 개선함과 동시에 새로운 관광콘텐츠 개발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