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경제.사회
사회
서부지방산림청, 올해 216억원 투입... 사유림 3,012ha 매수
관내 전체 산림면적 중 국유림 13.4% 차지, 2050년까지 임업선진국 수준 목표
기사입력: 2018/01/12 [09:42]  최종편집: 로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주영욱기자
    서부지방청

 

[대전=로컬투데이]주영욱기자/ 서부지방산림청은 산림의 공익기능 증진ㆍ활용기반을 확충하고 탄소흡수원의 안정적 확보와 지속가능한 산림경영을 위해 올해 216억원을 투입해 3,012ha의 사유림을 매수한다고 밝혔다.

서부지방산림청이 최근 10년간 2,751억원을 들여 사유림 40천ha를 매입한 결과 관내 전체 산림면적 중 국유림이 차지하는 비율은 13%인 것으로 나타났다.

서부지방산림청은 2050년까지 임업선진국 수준(미국 33%, 독일 33% 등)으로 관내 국유림의 점유비율을 높일 계획이다.

사유림 매수 대상지는 기존 국유림과 연접되고 산림경영이 가능한 산림과 산림관련 법률에 따라 용도가 제한된 백두대간보호지역, 산림보호구역,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 등이다.

이를 통해 산림의 공익기능 증진, 임산물의 안정적 공급 등을 위한 산림경영기반을 확충과 더불어 사유재산권을 보호하고 있다.

특히, 개인이 2년 이상 보유한 산림을 국가에 매도하면 양도소득세의 100분의 10에 상당하는 세액을 오는 2020년까지 한시적으로 감면받을 수 있다.

사유림 매수는 서부지방산림청 소속 5개 국유림관리소에서 연중 추진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관할 국유림관리소에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