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전의 밤이 즐거워진다' 오월드 디지털랜드 기공식 개최

김지연기자 | 기사입력 2022/01/14 [13:14]
플라워랜드 5만 여㎡, 70억원 투입...7월 1일 개장 목표

'대전의 밤이 즐거워진다' 오월드 디지털랜드 기공식 개최

플라워랜드 5만 여㎡, 70억원 투입...7월 1일 개장 목표

김지연기자 | 입력 : 2022/01/14 [13:14]

▲ [사진=대전시] 오월드 디지털랜드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대전]김지연기자/ 오월드에 디지털미디어아트 테마공원(이하 디지털랜드)가 조성된다. 

 

대전도시공사는 14일 오월드에서 허태정시장, 권중순 시의회의장, 김재혁 도시공사사장 등 내외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디지털랜드 기공식을 개최했다. 

 

14일 대전도시공사에 따르면 디지털랜드는 첨단 디지털미디어 기술을 활용한 미디어아트와 콘텐츠 테마공원으로 야간에 특화된 관람 공간을 조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개념의 홀로그램쇼, 실감 영상, 음악분수 워터쇼, 인터랙티브 게임 등의 체험 공간으로 조성된다.

 

이에 공사는 디지털 랜드 조성에 대한 정보를 수시로 시민에게 전하고 합리적인 의견을 받아 사업에 반영할 계획이다. 

 

또 보문산 관광인프라 확대를 위해 조성을 추진 중인 ‘큰나무 전망대’ 등과 함께 대전시민은 물론 외지 방문객 유인을 통해 보문산 관광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날 기공식에서 허태정 시장은 “디지털랜드 조성으로 도심 속에 자연과 첨단기술이 어우러진 문화공간이 탄생하고 동시에 대전을 대표하는 문화관광상품으로 자리 잡아 대전을 ‘꿀잼’ 도시도 변모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디지털랜드는 지난해 6월부터 준비해 12월에 전국 공모로 시공업체를 선정했다. 오월드 內 플라워랜드 부지 약 5만㎡에 사업비 70억 원을 투입해 건설하며, 오는 7월 개장을 목표로 공사를 진행 중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