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21년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참여기관 모집

김지연기자 | 기사입력 2021/04/05 [10:35]

대전시, 2021년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참여기관 모집

김지연기자 | 입력 : 2021/04/05 [10:35]

 

[로컬투데이=대전]김지연기자/ 대전시가 올해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운영 사업에 참여할 기관을 모집한다.

 

5일 시에 따르면 생활환경의 변화로 아토피 등 알레르기 질환이 증가하고 있는 요즘, 어린이들의 건강하고 안전한 학습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를 지정·지원하고 있다.

 

신청대상은 대전시 소재 초·중·고등학교, 어린이집, 유치원 중 보건교사가 상주하는 학교로 소재지 관할 보건소에 신청서를 이달 14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시는 신청기관 중에서 환아 선별·관리, 응급상황 대비 상태 등 선정기준을 충족하는 기관을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로 지정해 지원할 예정이다.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로 지정되면 보건소 및 대전시 아토피·천식 교육정보센터에서 환아 유병률 파악과 함께 대상자별 맞춤교육·상담, 보습제 지원, 천식응급키트 제공 등을 지원한다.

 

지금까지 지정된 대전시 아토피·천식안심학교는 총 54개소이며, 지난 해 대전봉산초등학교와 대전서원초등학교가 대전·충청권 최초로 사단법인 한국천식알레르기협회가 검증하는 모범학교로 인증받은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