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 이상반응 4건 추가…모두 ‘경증’ 사례

누적 156건…중증 이상반응은 현재까지 한 건도 없어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21/03/02 [20:46]

코로나 백신 이상반응 4건 추가…모두 ‘경증’ 사례

누적 156건…중증 이상반응은 현재까지 한 건도 없어

주영욱기자 | 입력 : 2021/03/02 [20:46]

▲ 서울 도봉구보건소에서 보건소 의료진 및 관계들이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 업무를 시작하고 있다.(사진=국민소통실)  



 

[로컬투데이=세종] 주영욱기자/ 중앙방역대책본부(이하 방대본)가 2일 코로나19 백신 이상반응 신고가 4건 추가 접수됐으며, 이중 경미한 증상으로 현재까지 중증 이상반응 의심 사례는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방대본에 따르면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의심돼 신고된 사례가 4건 늘어 총 156건이며,모두 예방접종 후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두통, 발열, 메스꺼움, 구토 등 경증 사례로 보고됐다고 전했다.

 

백신 종류별 이상반응 신고 비율을 보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경우 누적 접종자 22191명 중 155명으로 0.7%였고 화이자 백신은 누적 접종자 895명 중 1(0.11%)이 이상반응 의심 신고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방역당국은 "세계적으로 백신 접종이 시작됐지만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증가하고 있다"며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하고 "코로나19 백신 접종률 세계 1위인 이스라엘에서 확진자 수가 다시 증가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국내에서도 관련 동향을 지속적으로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이상원 역학조사분석단장은 이스라엘이 참고사례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며 백신 접종 초기 강력한 봉쇄정책을 병행한 이스라엘은 당시 감염재생산지수가 0.8까지 낮아졌지만 지난 228일 이 수치가 다시 0.99로 상승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는 백신접종과 별개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거리두기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준수가 얼마나 중요한지 보여주는 단적인 방증이라며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본격화되고 학생의 등교 수업이 시작된 만큼 더욱 철저히 방역수칙을 준수해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