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어떤 백신이든 정부가 안전성 책임 질 것”

문 대통령 “국회, 4차 재난지원금 하루빨리 지급토록 신속 논의해달라”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21/03/02 [20:56]

문재인 대통령 “어떤 백신이든 정부가 안전성 책임 질 것”

문 대통령 “국회, 4차 재난지원금 하루빨리 지급토록 신속 논의해달라”

주영욱기자 | 입력 : 2021/03/02 [20:56]

[로컬투데이=세종]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련해어떤 백신이든 백신의 안전성을 정부가 약속하고 책임진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2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정치권과 언론도 국민 불안을 부추기는 가짜뉴스들을 경계하면서 안정된 백신 접종을 위해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백신 접종이 일상 회복을 위한 전환점이지만 집단 면역이라는 종착점에 이르려면 더 많은 시간이 걸려야 한다그때까지 우리는 지금까지 해 왔듯이 방역에 대한 긴장을 늦춰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백신과 방역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국민들께서도 마지막까지 힘을 모아 주시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민생·고용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195000억원 규모의 4차 재난지원금을 마련한 것과 관련해 문 대통령은 네 차례의 코로나 재난지원금 중 가장 큰 규모로, 두텁고 폭넓게 피해계층을 지원하면서 사각지대를 최소화하는데 각별히 신경을 썼다고 설명했다.

 

이어 “4차 재난지원금이 어려운 국민들께 하루 빨리 지급될 수 있도록 국회의 신속한 논의와 처리를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