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양경자청, 하동두우레저단지 개발사업시행자 대체 지정

관광개발 및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 가속도 기대

박성순기자 | 기사입력 2021/01/27 [15:12]

광양경자청, 하동두우레저단지 개발사업시행자 대체 지정

관광개발 및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 가속도 기대

박성순기자 | 입력 : 2021/01/27 [15:12]

▲ [자료제공=경남도] 두우레저단지조감도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창원]박성순기자/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하동사무소는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 하동지구 두우레저단지 개발사업시행자로 ‘두우레저개발㈜’을 28일 대체 지정·고시한다고 밝혔다.

 

2019년 12월 기존사업시행자가 취소된 후 약 1년 만이다.

 

두우레저개발㈜은 지난해 5월과 8월 두 차례 공모를 통하여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한국투자증권㈜컨소시엄에서 설립한 특수목적법인으로 한국투자증권㈜ 외 6개 업체가 출자했다. 지난 12월 7일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하동군과 개발사업 이행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개발사업시행자 지정으로 2.72㎢(82만평) 부지에 총 사업비 3139억 원 규모의 ‘웰니스 라이프스타일 빌리지 조성 사업’이 본격 추진될 전망이다. 웰니스 라이프스타일 빌리지는 27홀 골프장을 비롯한 호텔, 테마 빌리지 및 주거시설 등으로 구성될 계획이다.

 

이 사업은 향후 개발계획 변경과 실시계획 수립을 거쳐 이르면 올 하반기 착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하동사무소 관계자는 "두우레저단지가 조성되면 서부경남에 새로운 지역산업이 창출되고, 관광객 유치는 물론 하동 경제자유구역의 갈사만조선산업단지·대송산업단지의 입주기업 유치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미칠 것으로 전망한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