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천 제천시장 "신축년 새해, 제천에서 태어났 소”

새해 첫 날 셋째아 출산으로 지원금 4천만원 1호 제천시민 탄생

주우정기자 | 기사입력 2021/01/18 [14:01]

이상천 제천시장 "신축년 새해, 제천에서 태어났 소”

새해 첫 날 셋째아 출산으로 지원금 4천만원 1호 제천시민 탄생

주우정기자 | 입력 : 2021/01/18 [14:01]

 

신축년 새해, 제천에서 태어났“소”

 


[로컬투데이=제천] 주우정기자/ 전국 최초, 제천시가 인구 증가 정책의 일환으로 시행중인 “제천시 3쾌한 주택자금 지원 사업”의 첫 수혜 가정이 나왔다.

첫 대상 가정은 제천시 강제동에 거주하는 두 아들의 아빠 박모씨로 올해 1월 1일 그토록 원하던 딸을 출산하며 다둥이 가정의 아빠가 됐다.

시는 주택자금 지원사업의 첫 대상 가정 선정을 축하하기 위해 18일 화산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축년 출생기념 선물을 전달하며 새 생명 탄생에 의미를 더했다.

이날 박씨는 “아내와 그토록 기다리던 딸이었지만 주택구입에 따른 대출금과 세아이의 양육에 대한 경제적 부담이 가장 걱정이었다”며 “제천시에서 올해부터 추진하는 4천만원의 주택자금을 지원 받게되어 든든하다”고 말했다.

기존 지원 제도의 틀을 깨고 획기적으로 추진하는 “3쾌한 주택자금 지원 사업”은 주택자금지원과 출산자금지원 두 가지로 나뉘어 구성되어 있다.

먼저, ‘주택자금지원’은 결혼 후 5천만원 이상 주택자금대출을 받은 가정에서 신생아 출산 후 지원을 신청할 경우 첫째 150만원 둘째 최대 1천만원 셋째 최대 4천만원까지 지원한다.

시는 셋째아까지 출산 시 최대 5천150만원까지 대출금을 갚아줌으로써 살 집을 구하기 어려워 결혼을 꺼리는 청년들이 결혼에 성공하고 자연스럽게 출산으로 이어지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택자금 대출을 받지 않은 가정에서 신생아 출산 후 신청할 수 있는 “출산자금지원”은 첫째 120만원 둘째 8백만원 셋째아 이상 3천 2백만원까지 지원 받을 수 있다.

이상천 시장은 “상서로운 기운이 물씬 일어나는 신축년 새해에 모든 가정에 좋은 일만 가득하시기를 바란다”며 “올 한해 제천시에 아이의 힘찬울음 소리가 가득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