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해철 행안부 장관, '백신 접종 및 자치경찰 준비상황' 현장 점검

1월 12일 청주상당보건소 및 충북경찰청 방문해 준비상황 청취 및 관계자 격려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21/01/12 [16:23]

전해철 행안부 장관, '백신 접종 및 자치경찰 준비상황' 현장 점검

1월 12일 청주상당보건소 및 충북경찰청 방문해 준비상황 청취 및 관계자 격려

주영욱기자 | 입력 : 2021/01/12 [16:23]

 

행정안전부

 


[로컬투데이=세종] 주영욱기자/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이 12일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자치경찰제 시범운영을 앞두고 현장을 찾아 사전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전 장관은 이날 청주시 상당보건소를 찾고 충북도와 청주시의 코로나19 백신접종 준비상황을 점검 한뒤 방역 인력과 공무원 등 관계자들을 만나 격려했다.

전 장관은 백신 접종 준비상황 등을 보고 받은 자리에서 “우리보다 앞서 백신 접종을 시작한 해외 사례에서는 사전진찰 및 본인동의를 비롯한 절차적 준비 부족 등으로 신속한 접종이 이루어지지 못하고 있다”며 “본격적인 접종에 대비해 지자체별 실정에 맞도록 조직과 인력, 대상자 선정, 접종절차 등 제반사항을 빈틈없이 준비하는 것이 필요하고 특히 중앙-시도-시군구 간 긴밀한 협조체계를 바탕으로 신속하고 안전한 접종이 추진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충북도경찰청을 방문해 충북도와 충북경찰청의 자치경찰 시범운영 준비상황도 점검했다.

전 장관은 이 자리에서 자치경찰제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충북도와 충북경찰청의 긴밀한 협력이 필요함을 강조하며 “자치경찰제의 성공은 결국 치안의 질에 달려 있으므로 지역특성에 맞는 맞춤형 치안정책을 수립해 그 성과를 주민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도록 노력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