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아동학대 예방 및 치유에 민·관 협력체계 구축

25일 민간 유관기관과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 보호 업무협약 체결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20/11/25 [17:40]

천안시, 아동학대 예방 및 치유에 민·관 협력체계 구축

25일 민간 유관기관과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 보호 업무협약 체결

주영욱기자 | 입력 : 2020/11/25 [17:40]

  © 로컬투데이=천안시와 민간 유관기관이 25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천안시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 보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로컬투데이=천안] 주영욱기자/ 하루가 멀다하고 전해지는 아동학대 피해 사례들에 충격이 가시지 않고 있는 요즘 천안시가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의 치유를 위해 실질적인 대책마련에 나섰다.

 

천안시는 25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민간 유관기관들과 ‘천안시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 보호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민관이 하나 된 아동보호 협력체계 구축을 기반으로 △학대발생 우려 아동에 대한 주기적 관리 및 정보 공유 △위기아동 발생 시 적절한 보호조치 △신속한 의료지원 △학대피해 아동의 상담지원 및 조사협력에 대한 내용 등을 담고 있다.

 

시는 앞서 지난달 3일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 보호를 위해 천안 서북·동남경찰서, 천안교육지원청, 동남·서북소방서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본정형외과, 마음애병원, 천안시약사회, 충남아동보호전문기관, 충남가정위탁지원센터, 충남해바라기센터, 충남폭력피해이주여성상담소, 신아원, 익선원, 삼일육아원, 나린품쉼터, 충남좋은이웃쉼터, 천안(남자·여자)단기청소년쉼터 등 민간기관이 참석했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아동학대 대응 및 현장조사가 공공화됐으며 이제 막 들어선 출발점과 같으므로, 민·관의 유기적 협력을 통해 아이들의 안전과 행복을 위한 견고한 아동보호체계가 구축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