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글로벌,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오는 20일 견본주택 오픈

총 1080가구...내달 2일 특별공급, 3일 1순위 청약 예정

김지연기자 | 기사입력 2020/11/17 [17:08]

코오롱글로벌,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오는 20일 견본주택 오픈

총 1080가구...내달 2일 특별공급, 3일 1순위 청약 예정

김지연기자 | 입력 : 2020/11/17 [17:08]

 

[로컬투데이=대전] 김지연기자/ 코오롱글로벌이 오는 20일 대전의 신(新) 주거타운으로 주목받는 중구 선화동에서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돌입한다. 

 

코오롱글로벌이 시공하는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은 중구 선화동 106-1일대에 들어서며, 지하 5층~지상 최고 49층 5개 동 규모다. 전용면적 84㎡로 구성된 아파트(998가구)·오피스텔(82실) 총 1080가구가 공급된다. 입주는 2024년 7월 예정이다. 

 

단지 주변은 정비사업이 활발해 대전의 신 주거 단지로 탈바꿈 중이며, 특히 이번 분양은 원도심 부활을 알리는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업지 반경 1.5km 내에 14곳의 재개발∙재건축이 추진 중이며,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 바로 옆에는 2차 분양이 예정돼 있어 향후 대규모 하늘채 브랜드 타운이 조성된다. 

 

또한 약 1km 거리에 69층 높이의 아파트와 호텔, 상업시설 등을 건설하는 대전역 역세권 개발이 최근 개발사업자를 선정하면서 사업추진에 탄력을 받은 점도 호재로 작용하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대전시가 사업지와 연접해 있는 대전천을 따라 흐르는 하상도로를 철거하고 시민 여가문화 공간으로 활용하는 '하천 그린뉴딜' 사업에 속도를 올리고 있어 정주 여건은 지속해서 개선된다. 

 

또한 대전의 중심인 데다 원도심에 속해 잘 갖춰진 주거 환경도 자랑한다. 도보로 지하철 1호선인 중앙로역과 ‘대전~세종~오송’ 간을 잇는 BRT 노선(1001번 버스)을 이용할 수 있다. 중앙로역에서 대전역(지하철, KTX∙SRT 경부선) 까지는 한 정거장 거리다. 서대전역(KTX 호남선), 대전복합터미널, 동대전 IC 등도 인접해 광역적 이동이 편리하다. 

 

코스트코, 홈플러스 등 대형마트와 중앙시장∙중앙로 번화가 등 편의시설이 근거리에 위치하며, 충남대병원, 대전성모병원, 대전중구청, 대전세무서 등의 의료복지시설과 관공서도 가깝다. 

 

사업지와 인접하여 선화초가 위치하고, 도보거리에 한밭중, 충남여중, 보문중∙고, 대전중앙고, 대성중∙고 등이 있어 대전에서도 우수한 교육환경을 자랑한다. 단지나 세대 내에서 대전천 조망(일부)이 가능한 점도 장점으로 꼽힌다. 

 

먼저 4베이 적용(일부세대 제외)에 남향 위주로 단지가 배치되며, 전 세대가 일반 천정고(2.3m)보다 높은 2.4m 천정고(우물 천장 포함시 2.5m)를 반영해 개방감 있는 주거 공간을 연출했다. 

 

주방에는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조망형 다이닝(일부), 이동이 가능해 다양한 공간연출을 할 수 있는 모듈형 칸칸시스템(유상) 등을 새롭게 선보이고, 주방과 거실에는 60mm로 상향된 층간소음 완충재를 적용한다. 

 

기존 주상복합의 단점을 극복한 최신 설계도 적용된다. 단지 내 지상에 차가 없는 공원형 설계, 조경 및 휴식공간으로 조성해 기존 주상복합에서 만나기 힘든 다양한 조경 및 커뮤니티 시설을 만날 수 있다. 최소 각호별 1대 이상의 초고속 엘리베이터(20명 이상 탑승 가능)를 이용할 수 있어 편리한 엘리베이터 사용이 가능하다. 

 

49층 최상층에는 탁 트인 도심이 한눈에 펼쳐지는 스카이커뮤니티가 조성된다. 이곳은 프라이빗데스크, 스터디룸, 오픈라운지 등 스터디카페로 꾸며진다. 전용 엘리베이터를 설치해 입주민들은 외부로 나가지 않고도 바로 접근이 가능할 전망이다. 지상 1층과 2층에 마련된 커뮤니티 시설에는 공유주장형 주민카페, 코인 세탁실, 피트니스클럽, 건식사우나, 실내골프연습장, 실내체육관 등도 들어선다. 

 

코오롱글로벌만의 IoT 서비스인 ‘IoK’를 통하여 입주민들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음성으로 조명, 가스, 난방 등 빌트인 시설과 공기청정기, 로봇청소기 등 IoT 가전의 제어와 상태 확인이 가능하다. 입주자의 생활방식에 따라 생활모드를 스스로 편집할 수 있고, 설정된 생활 모드는 음성으로 실행할 수 있다는 점도 특징이다. 스마트 환기 시스템도 적용돼 쾌적한 실내 생활을 돕는다. 

 

특히 정원의 70%까지 입주민에게 우선 배정되는 단지 내에 국공립어린이집이 들어설 예정이며, 부모와 자녀가 함께 책을 볼 수 있는 어린이 도서관, 아이들이 날씨에 구애받지 않고 뛰어놀 수 있는 실내 놀이방, 단잠을 잘 수 있는 수면방 등으로 구성된 키즈케어 커뮤니티가 제공된다. 

 

단지 내에는 통학버스를 승하차할 수 있는 차량 대기 공간인 맘스스테이션&드롭오프존도 설계돼 아이들이 안전하게 통학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 청약 일정은 한국감정원 청약홈에서 12월 2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3일 1순위 해당 지역 청약을 받는다. 특히 특별공급에는 생애 최초 물량이 배정돼 가점이 부족한 3040세대의 이목이 쏠린다. 

 

견본주택은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견본주택은 예약제로 운영되며, 다채로운 콘텐츠를 포함한 사이버 견본주택 ‘스카이텔링’도 함께 공개한다.

 

유성구 계룡로 108(유성온천역 1번출구)에 위치하며, 온라인 사전 예약을 마친 고객만 내방 가능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