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자동차관리사업 단체 7곳 지도·점검

관행적 부조리 근절 및 건전한 거래 질서 확립

김지연기자 | 기사입력 2020/10/26 [10:51]

대전시, 자동차관리사업 단체 7곳 지도·점검

관행적 부조리 근절 및 건전한 거래 질서 확립

김지연기자 | 입력 : 2020/10/26 [10:51]

▲ [사진제공=대전시] 대전시청 전경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대전]김지연기자/ 대전시가 오는 28일부터 내달 5일까지 시·구 합동으로 자동차관리사업 운영실태 합동 지도점검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합동 지도·점검은 자동차 매매조합 1곳과 전문정비조합 3곳, 검사정비조합 1곳 등 모두 7곳의 자동차관리사업 단체를 대상으로 ‘자동차관리법 시행규칙’ 제148조에 따라 시행한다. 

 

시는 이번 점검을 통해 ▲조합사무 및 회계에 관한 사항 ▲사업계획 및 사업시행의 적정성 여부 ▲관련규정이 정한 각종 서류의 비치 여부(중고자동차 제시·매도서류, 매매종사원증 관리실태 등) ▲자동차관리법 및 단체 정관 등 관련규정 준수여부 ▲시 및 자치구 위탁·위임업무(기술인력 선·해임 신고 사항 등) 이행여부 등 조합운영 전반을 자세히 살필 계획이다. 

 

점검결과 자동차관리사업 조합의 설립요건에 미달하거나 운영사항의 개선이 필요한 경우 관련 규정에 부합하도록 행정지도 또는 개선명령을 내릴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