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보령시, 대천해수욕장 관광객 전년대비 55% 감소..무창포는 45% 증가

2020년 해수욕장 개장운영 결산보고회 개최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20/10/16 [15:11]

보령시, 대천해수욕장 관광객 전년대비 55% 감소..무창포는 45% 증가

2020년 해수욕장 개장운영 결산보고회 개최

주영욱기자 | 입력 : 2020/10/16 [15:11]

 

  © 로컬투데이=2020년 해수욕장 개장운영 결산보고회


[로컬투데이=보령] 주영욱기자/ 충남 보령시가 코로나19로 인해 각종 축제 미개최로 올 여름 대천해수욕장을 방문한 관광객은 55%가 감소한 반면에 중소형 해수욕장 분산 효과로 무창포해수욕장은 45%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령시는 16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유관기관 및 단체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20년 해수욕장 개장운영 결산보고회를 개최하고 이같이 밝혔다.

 

시에 따르면 대천해수욕장은 294만5100명이 방문해 지난해 663만 명보다 368만4900명이 감소하고, 무창포해수욕장은 24만1140명이 방문해 지난해 16만5400명 보다 7만5740명이 증가했다.

 

특히, 올해는 전국 최초로 대천해수욕장과 무창포해수욕장 진출입로에 검역소 9개소를 운영하고, 열화상카메라와 인공지능(AI)을 연동한 미래형 무인발열 체크시스템을 시범 운영하여 개장기간 방문객 중 해수욕장 내 감염 전파를 제로화하는데 기여했다.

 

아울러 시와 보령소방서, 적십자인명구조대, 구조 및 잠수협회 등 유관기관 및 단체와의 인명구조 협업체계를 구축해 해수욕장 물놀이 인명사고 또한 발생하지 않았다.

 

이밖에도 실시간 이안류 감시서비스와 열화상 무인감시시스템으로 안전한 해수욕장 환경을 조성했고, 여성안심벨 운영과 몰래카메라 ‧ 청호객 행위 집중 단속, 피서지 바가지요금 근절 및 숙박업소 사전 신고제 운영 등 관광객 편의를 위한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한 것으로 평가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피서철 국민 이동행태의 급격한 변화로 ▲캠핑장 확충을 통한 캠핑 수요 대응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 개최 ▲푸드트럭존 설치를 통한 다양한 먹거리 제공 ▲노후 시설물 현대화 ▲자녀를 동반한 가족단위 체험프로그램 개설이 절실하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