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홍준 교수 기증 탁본전 '국토의 역사와 향기' 개막

부여문화원 전시실에서 오는 12월 30일까지

김은지기자 | 기사입력 2020/10/12 [13:54]

유홍준 교수 기증 탁본전 '국토의 역사와 향기' 개막

부여문화원 전시실에서 오는 12월 30일까지

김은지기자 | 입력 : 2020/10/12 [13:54]

▲(사진제공=부여군)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부여]김은지기자/ 국민적 스테디셀러 <나의 문화유산답사기>의 저자이자 문화재청장을 지낸 유홍준 명지대 교수가 부여군에 기증한 탁본을 중심으로 열리는 ‘국토의 역사와 향기’ 탁본전이 지난 9일 부여문화원에서 유홍준 교수 탁본 기증식과 함께 개막했다.

 

이 전시회에는 그동안 일반인들이 쉽게 접하지 못했던 광개토왕비 모탁본, 백제 사택지적비 등 삼국시대 비문 탁본과 김유신장군묘 십이지신상, 성덕대왕신종 비천상, 연곡사 동승탑 조각상 등 통일신라 조각상 탁본을 비롯해 충무공 이순신 명랑대첩비, 영조 대왕의 탕평비, 추사 김정희의 <시경>, <불광> 등 우리나라의 역대 유명 금석문의 탁본을 총망라하여 대중들에게 선보인다.

 

전시회는 오는 12월 30일까지 부여문화원 전시실에서 계속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