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세종시, 주택·토지 재산세 712억 부과…전년 대비 8.37% 증가

납부기한 10월 5일까지…지방세입계좌 납부서비스 시행

김은지기자 | 기사입력 2020/09/15 [09:23]

세종시, 주택·토지 재산세 712억 부과…전년 대비 8.37% 증가

납부기한 10월 5일까지…지방세입계좌 납부서비스 시행

김은지기자 | 입력 : 2020/09/15 [09:23]

▲세종시가 토지와 주택에 대한 올해 9월 정기분 재산세 약 16만 건 712억 원을 부과했다. 이는 전년도 같은 기간 657억 원에 비해 8.37% 증가한 수준이다.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세종]김은지기자/ 세종시가 토지와 주택에 대한 올해 9월 정기분 재산세 약 16만 건 712억 원을 부과했다. 이는 전년도 같은 기간 657억 원에 비해 8.37% 증가한 수준이다.

 

9월, 이번 달 재산세 납세대상자는 올해 6월 1일 기준 주택 및 토지 소유자이고, 부과 대상은 주택과 토지다.

 

주택분 재산세는 주택 및 주택 부속토지를 대상으로 계산되며, 금액이 20만 원이 넘는 경우에는 7월과 9월에 절반씩 부과되며, 20만 원 이하인 경우는7월에 한 차례 부과된다.

 

납부기한은 추석연휴로 10월 5일까지이며, 금융기관 방문 납부 또는 고지서 없이도 편리하게 납부전용 가상계좌, 인터넷 위택스, ARS(☎ 044-300-7114), 모바일 간편결제 앱 등을 이용해 납부할 수 있다.

 

특히 시는 올 6월부터 전자납부번호를 입금계좌로 활용하는 ‘지방세입계좌 납부서비스’를 시행하고 있어, 이체수수료 없이 지방세를 납부할 수 있다.

 

박상국 세정과장은 “코로나19와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시민은 징수유예, 분할납부 등 세정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며 “납부기한 준수로 가산금 등 불이익이 생기지 않도록 주의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