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충청남도교육청, 집중호우 피해 복구 '총력'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교육시설물 복구 행·재정 총동원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20/08/07 [17:17]

충청남도교육청, 집중호우 피해 복구 '총력'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교육시설물 복구 행·재정 총동원

주영욱기자 | 입력 : 2020/08/07 [17:17]

  © [사진제공=충남교육청]


[로컬투데이=내포] 주영욱기자/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지난 7월 23일부터 내린 긴 장맛비로 인해 피해가 발생한 학교와 교육시설물에 대한 복구 지원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번 집중호우로 현재(7일) 관내 학교시설 중 토사유실 20곳, 옹벽파손 4곳, 침수 5건, 기타 물품파손 6건으로 총 30건의 피해가 접수되었다. 교육청에서는 침수, 비탈면 토사유실 등 시급한 복구가 필요한 피해에 대해 「지방자치단체 재해복구예산 집행요령」에 따라 특별교육재정수요경비, 예비비 등 활용 가능한 자체 재원을 지원하여 신속한 복구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 충남교육청은 「학교시설 재난 및 사고 현장조치 행동메뉴얼」에 따라 재난 대비 상황관리전담반을 운영하고 있으며, 상시 예찰활동 및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김지철 교육감은 지속되는 집중호우로 재난학교가 발생되자 예정된 휴가를 취소하고 천안·아산지역 재난학교와 학교시설에 설치된 이재민 수용시설을 방문하여 위로하고 학교현장을 점검했다.  

 

충남도의회 교육위원회 조철기 위원장은 재해학교 현장을 방문하여 교직원을 격려하고 긴급복구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김원규 안전총괄과장은 “학사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재난 교육시설물의 신속한 복구에 필요한 모든 행·재정적 지원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