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강준현 의원, 조치원 한림제지터 활용 문화재생사업 특교세 11억 확보

“청년들의 일거리·놀거리·볼거리 장이 되도록 노력할 것“

김은지기자 | 기사입력 2020/08/05 [16:30]

강준현 의원, 조치원 한림제지터 활용 문화재생사업 특교세 11억 확보

“청년들의 일거리·놀거리·볼거리 장이 되도록 노력할 것“

김은지기자 | 입력 : 2020/08/05 [16:30]

▲더불어민주당 강준현 의원(세종을)이 조치원 한림제지터 활용 문화재생사업을 위한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11억원을 확보했다고 5일 밝혔다.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세종]김은지기자/ 더불어민주당 강준현 의원(세종을)이 조치원 한림제지터 활용 문화재생사업을 위한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11억원을 확보했다고 5일 밝혔다.

 

조치원읍내에 위치한 한림제지 공장터는 지난 2003년 이후 폐공장으로 방치되어 도시 미관을 해쳐왔다.

 

세종시에서 부지를 매입해 도시재생 사업을 진행하고 있지만 지지부진한 상황인 가운데 이번 특교세 지원이 이루어지면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강준현 의원은 “지난 총선 당시 조치원 주민들에게 공약한 청년스마트창작터 조성 이행을 위해 행안부에 예산 지원을 요청했다”며 “한림부지터가 청년들이 모이는 일거리·놀거리·볼거리의 장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