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인공지능·스마트팩토리 등 미래산업인재, 직업계高서 키운다

101개 직업계고등학교 153개 학과에 대한 개편 등 추진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20/07/13 [14:20]

인공지능·스마트팩토리 등 미래산업인재, 직업계高서 키운다

101개 직업계고등학교 153개 학과에 대한 개편 등 추진

주영욱기자 | 입력 : 2020/07/13 [14:20]

▲ [자료제공=교육부] 교과군별 개편 학과 현황 

 

[로컬투데이=세종]주영욱기자/ 교육부는 101개 직업계고등학교의 153개 학과에 대한 재구조화 신청 결과를 교육청과 학교에 안내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직업계고등학교의 학과 개편 등을 지원해 직업교육의 경쟁력을 높이고자 추진한 것으로 각 학교의 학과 개편 신청을 바탕으로 교육청과 교육부의 선정 과정을 통해 결정됐다. 

 

최근 인공지능, 초고속통신망 등 신기술이 산업에 접목되면서 새로운 산업이 생겨남과 동시에 기존의 직무 내용도 변화하는 등 산업구조가 전반적으로 변화하고 있다. 

 

이에 따라 학생·학부모의 교육수요도 다변화·세분화되고 있으며 교육부는 이에 대응하기 위해 직업계고등학교의 학과 개편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선정 결과 전기·전자 분야 기계 분야의 학과 개편이 가장 많았고 디자인·문화콘텐츠 분야와 경영금융 분야의 개편이 뒤를 이었다. 

 

특히 인공지능소프트웨어, 정보보호, 스마트팩토리 등 다양한 신산업 관련 학과로 개편하면서 신산업 분야의 기초기술인재 육성이 활성화될 전망이다. 

 

아울러 소방안전 분야, 반려동물 분야 등 유망산업 분야로의 학과 개편도 빠르게 이뤄진다. 

 

선정된 학교는 교육청의 학과 개편 승인절차를 거쳐 2022학년도부터 신입생을 모집하게 되며 교육부와 교육청은 학과 개편이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필요한 예산과 상담을 지원하고 이후 진행 상황을 점검해 나갈 계획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뿌리산업 등 모든 산업의 기반이 되는 인재를 육성함과 동시에, 정부의 신기술·신산업 투자와 연계한 학과 개편을 지원해 미래 먹거리 분야의 기초기술인재 육성에 힘쓰겠다”고 말하고 “아울러 후 학습 과정을 확대하고 장학금을 지원하는 등 사회로 진출한 기초기술인재들이 지속해서 역량을 개발해나갈 수 있도록 관련 제도와 기반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