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금산군, '생활편익 사업' 추진...1518억원 투입

상·하수도 및 도로 개설, 지붕개량 등 생활편익 집중

사재성기자 | 기사입력 2020/07/09 [10:42]

금산군, '생활편익 사업' 추진...1518억원 투입

상·하수도 및 도로 개설, 지붕개량 등 생활편익 집중

사재성기자 | 입력 : 2020/07/09 [10:42]

 

금산군, 살고싶은 금산만들기 1518억원 투입


[로컬투데이=금산]사재성기자/ 충남 금산군은 생활편익 사업에 집중하여 총 151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상·하수도 시설 확충, 도로 개설 및 유지보수, 주거복지 개선 사업 등 환경개선과 정주권 개발을 통한 삶의 질 향상에 무게를 뒀다.

우선 먹는 물의 안정적 확보를 위해 8개면 64개리 상수도 시설에 292억원을 투입, 가압장 16개소 및 배수지·저류조 시설 확충을 완료했다.

덕분에 상수도 보급률은 79.2%로 높아졌다.

버리는 물에 대한 획기적 개선에 나서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및 계진·음지 하수관로 정비 등에 350억원을 투입, 수질오염방지 및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했다.

안전하고 편안한 도로여건을 지속 개선하기 위해 상옥리 볼링장 옆 등 18개소의 도시계획도로 개설 및 유지보수를 마쳤다.

25개소의 도로정비 사업도 진행 중이다.

군도3호 확포장공사, 부리면 양곡교 재가설공사 등 8개소는 마무리됐고 명품후곤천길 조성, 호티교 재가설공사 등 10개소는 추진 중이다.

신촌~어재 확포장공사, 수통~방우간 연결도로 등 7개소는 설계 중에 있다.

정주환경 조성에도 공을 들였다.

금산형 농촌주택 845호에 대한 지붕개량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으며 슬레이트 처리, 공동주택관리 등 7개 사업에 142억원을 투입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