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북도민 누구나...울릉도·독도 여객선 최대 '50% 할인'

경북도, 1일부터 울릉·독도 여객선 이용 시 운임 30% 도비지원

노성수기자 | 기사입력 2020/07/01 [14:40]

경북도민 누구나...울릉도·독도 여객선 최대 '50% 할인'

경북도, 1일부터 울릉·독도 여객선 이용 시 운임 30% 도비지원

노성수기자 | 입력 : 2020/07/01 [14:40]

 

경상북도청

 


[로컬투데이=안동] 노성수기자/ 경북도는 7월부터 도내에 주민등록을 두고 30일 이상 경과한 도민 또는 외국인이 울릉도와 독도를 방문·여행 시 일반석 운임의 30%를 도비로 지원하고 선사에서 자체 추가할인을 할 경우 최대 50%까지 운임을 할인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여객선 운임 지원기간은 성수기에는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지원되고 비수기에는 모든 요일에 지원된다.

선사 자체할인의 경우 극성수기 일부기간과 성수기 주말·공휴일에는 적용되지 않으며 할인율 및 할인기간은 선사마다 차이가 있다.

성수기, 비수기 차등지원을 통해 비수기에 도민 관광객을 유도해 섬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고 성수기에 집중되는 여행객 분산을 통해 관광서비스 품질 향상으로 고객 만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여객선 운임할인을 희망하는 도민은 사전 인터넷 예매 후 울릉군 홈페이지에 운임할인 신청을 해야 하며 여객터미널에서 현장구매의 경우 선표 발권 시 운임할인 신청서와 전입일자를 확인할 수 있는 주민등록등본을 제시하면 할인 받을 수 있다.

김남일 환동해지역본부장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사람이 몰리는 곳에서 벗어나 자연경관을 즐기는 여행 트렌드 변화에 맞추어 도민에게 여객선 운임을 지원해 도서지역 관광 활성화 및 지역경제 회복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