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안전속도 5030’ 전면 시행

29일간선도로부터, 도심 제한속도 시속 50km/30km로 하향 조정

노성수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09:48]

상주시, ‘안전속도 5030’ 전면 시행

29일간선도로부터, 도심 제한속도 시속 50km/30km로 하향 조정

노성수기자 | 입력 : 2020/06/29 [09:48]

 

상주시 『안전속도 5030』전면 시행

 


[로컬투데이=상주] 노성수기자/ 경북 상주 시내 도심 구역에 ‘안전속도 5030’이 전면 시행됨에 따라 주요 간선도로의 차량 제한속도가 50km/h로 그 외 이면도로는 30km/h로 하향 조정된다.

지금까지 주요 간선도로는 60km/h, 이면도로는 50-40km/h였다.

‘안전속도 5030’은 어린이, 노인 등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 및 보행자 교통안전 강화를 위해 도시부 지역 제한속도를 특별히 관리하는 제도로 도로교통법 개정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상주시의 도심 지역은 6월 29일부터 본격적으로 속도 표지판 및 노면표지를 교체하면서 변경된 제한속도를 적용한다.

또 7개 읍면 소재지는 7월 말경부터 표지판 교체화 함께 하향 조성된 제한속도가 적용된다.

상주시내 주요 도시부 속도제한은 경상대로 영남제일로 등 주요 간선도로 6개 구간이 50km/h로 운영된다.

그 외 대부분의 도로는 30km/h로 제한된다.

또한 7개 읍·면 소재지 지역도 주요 간선도로는 50km/h, 그 외 대부분 도로가 30km/h로 제한된다.

상주시와 상주경찰서는 속도표지판 및 노면표지 교체 완료와 함께 안전속도 5030을 시행하지만 변경 속도에 적응할 수 있도록 변경구간의 제한속도 단속을 3개월 정도 유예할 방침이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안전속도 5030의 본격적인 시행으로 교통사고 발생 및 사망자 감소 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된다”며 “교통안전을 위해 변경된 제한속도를 꼭 지켜 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