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지역 첫 번째 '코로나19' 10대 남성 확진자 발생

김은지기자 | 기사입력 2020/05/13 [09:30]

공주지역 첫 번째 '코로나19' 10대 남성 확진자 발생

김은지기자 | 입력 : 2020/05/13 [09:30]

▲김은지기자/ 공주지역에서 서울 이태원 클럽 관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번째 확진자가 13일 발생했다. (사진은 공주시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모습/제공=공주시)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공주]김은지기자/ 공주지역에서 서울 이태원 클럽 관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번째 확진자가 13일 발생했다.

 

시에 따르면, 첫 번째 '코로나19' 확진자는 19세 남성 대학생으로 지난 8일 서울지역 스터디 카페에서 약 3시간 동안 머물렀고 이태원클럽 관련 확진자 이동 동선과 겹친 것으로 나타났다.

 

이 남성은 9일 신관동 자택에 기거했던 상태로 12일 공주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 후 구급자를 이용해 이동됐으며, 13일 충남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양성’을 통보받았다.

 

공주시는 충남도와 합동으로 이번 확진자의 역학 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최대한 빨리 환자 동선 및 접촉자에 대한 조사를 실시하고 결과가 나오는 즉시 상세히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