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방고용노동청, 대전충청 중소기업의 주52시간제 안착 협력

12일 '노동청-중기청-중기중앙회' 업무협약 체결 및 정례 협의체 구성

김은지기자 | 기사입력 2020/02/12 [15:58]

대전지방고용노동청, 대전충청 중소기업의 주52시간제 안착 협력

12일 '노동청-중기청-중기중앙회' 업무협약 체결 및 정례 협의체 구성

김은지기자 | 입력 : 2020/02/12 [15:58]

▲대전지방고용노동청과 대전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중소기업중앙회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 및 충북지역본부는 12일 대전지방고용노동청에서 지역 중소기업의 주52시간제 안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대전지방고용노동청)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대전]김은지기자/ 대전지방고용노동청과 대전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중소기업중앙회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 및 충북지역본부는 12일 대전지방고용노동청에서 지역 중소기업의 주52시간제 안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대전충청권역 중소기업의 노동시간 단축 지원을 위한 '노동시간 단축 업무협의체(이하 업무협의체)'를 구성하고 기관간 협력을 위해 마련됐다.

 

업무협의체는 대전지방고용노동청장에 설치되어 청장및 5개 기관주관 부서장, 담당자로 구성, 정례적(분기 1회, 격월 1회 실무회의)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업무협의체에서는 올해부터 주52시간제가 적용되는 50~299인 지역중소기업에 계도기간(1년)동안 주52시간제 준비를 신속히 마무리할수 있도록 총력 지원할 계획이다.

 

각 기관은 현장에서 주52시간제 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과의 상담을 통해 애로‧건의사항을 파악‧검토하여 정부지원제도와 연계하고,

 

보다 심층적인 근무체계 개편, 유연근로시간제 도입 등이필요한기업에 대해서는 대전지방고용노동청에 설치된 '노동시간 단축현장 지원단'을 통해 노무사 등 전문가와 1대1 상담을 지원한다.

 

이날 협약식에 참여한 모든 기관은 “주52시간제의 현장안착은 워라밸문화 확산, 생산성 향상및 일자리 창출등을 위한 노동시장의 패러다임 변화”라고 한 목소리를 내며, “각 기관의 네크워크를 최대한 활용하여 주52시간제 도입에 어려움을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도와계도기간 내 안착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업하겠다”고 밝혔다.

 

대전충청권역의 주52시간제 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은 대전지방고용노동청 노동시간 단축 현장지원단(☎042-480-6272)을비롯하여 아래 각 기관에 연락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local 전국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29' and wdate > 1580138867 )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