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도병수 자한당 천안시장 예비후보, ‘혁신도시 시즌2’ ...행정력 집중

12일 보도자료 통해 정부가 추진중인 ‘혁신도시 시즌2’ 사업에 대응책 제시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20/02/12 [13:41]

도병수 자한당 천안시장 예비후보, ‘혁신도시 시즌2’ ...행정력 집중

12일 보도자료 통해 정부가 추진중인 ‘혁신도시 시즌2’ 사업에 대응책 제시

주영욱기자 | 입력 : 2020/02/12 [13:41]

▲도병수 자한당  천안시장 예비후보, ‘혁신도시 시즌2’ ...행정력 집중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천안]주영욱기자/ 자유한국당 도병수 천안시장 예비후보가 정부가 추진중인 ‘혁신도시 시즌2’ 사업을 시정 핵심 과제로 정하고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도 예비후보는 12일 보도자료를 통해 “1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사업(153개)에 충남과 대전은 세종시 출범을 이유로 배제된바 있다”면서 “올 상반기 추진 예정인 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에 천안이 핵심 역할을 할수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균형발전 국민 포럼이 지난 2월 3일 주최한 세미나 자료에 따르면 1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에 이어 여전히 수도권에 남아있는 이전 대상 공공기관이 210개에 달한다고 발표했다”면서 “올 상반기중 2차 이전 사업이 본격화 될 예정인만큼 천안시도 조속한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도 후보는 “천안시는 수도권 배후 기능을 살릴 수 있는 지리적 여건과 세종시 거점 역할까지 수행할 수 있는 장점을 갖춘 도시”라며“지식산업 분야와 4차 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공공기관을 유치해 천안시의 발전 플랫폼을 이루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기가 다가오면서 벌써부터 광주와 전남, 울산시 등 타 지자체들은 테스크포스팀까지 꾸려 유치전에 열을 올리고 있다”며 타 지자체와의 경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선점하기 위해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마련해 내겠다”고 밝혔다.

 

끝으로 도 예비후보는 “공공기관을 천안시에 유치하면 인구유입과 일자리 창출은 물론 천안시 미래산업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시장에 당선되면 민관합동유치팀을 구성하여 공공기관 유치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다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