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산상수훈’ UN본부 시사회 개최...주연 백서빈 호평 잇달아

김지연기자 | 기사입력 2020/02/05 [20:37]

영화 ‘산상수훈’ UN본부 시사회 개최...주연 백서빈 호평 잇달아

김지연기자 | 입력 : 2020/02/05 [20:37]

▲ [사진제공=FN엔터테인먼트] 백서빈 '산상수훈' UN 시사회 개최, 주연 백서빈 호평 잇달아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대전]김지연기자/ 배우 백서빈의 영화 ‘산상수훈’이 2020년 UN 세계종교화합주간에 세계의 중심인 UN본부에서 시사회가 개최됐다.

 

스님이 만든 그리스도교 영화로 종교 화합의 아이콘으로 대두된 영화 ‘산상수훈’이 지난 3일 UN본부 제12회의장에서 개최돼 유엔 주재 194국의 제3위원회 외교관들과 유엔 종교 NGO 관계자들로부터 극찬과 지지를 받았다.

 

본질과 현상과의 관계를 불교의 스님이 성경을 통해 논증함으로써 모든 종교에서 말하고 있는 본질이 똑같다는 것을 증명한 영화 ‘산상수훈’은 UN 시사회를 통해 인류의 문제와 세계평화를 해결할 수 있는 새로운 방향성을 마련한 영화로 높이 평가받았다.

 

UN 본부 시사회에서 백서빈은 “종교 화합이 세계평화를 이루기 위한 중요한 전제조건이라 생각하기 때문에 종교화합주간에 ‘산상수훈’이 UN에서 상영되는 것에 큰 의미가 있고 감사를 느낀다"라며 "기독교 배우가 불교의 스님 감독님과 함께 한 ‘산상수훈’을 통해 다른 종교에 대한 시각이 넓어졌고 많은 깨달음을 얻었다"라고 말했다.

 

한편 백서빈은 영화 ‘산상수훈’에서 성경과 예수님에 관한 궁금증과 질문에 대한 답변을 통해논리적인 비유와 설명으로 진리를 밝히며 알고 있던 논리의 모순을 깨닫고 신의 영역에 접근하는 주인공 도윤역을 맡았다.

 

이 역으로 2017년 러시아 소치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 2018년 제38회 ‘올해의 최우수 예술가’ 영화부문 주목할 예술가상과 제38회 ‘황금촬영상’ 신인남우상을 받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