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화용도’ 판소리극...오는 27일 개최

조 성 기자 | 기사입력 2019/11/19 [16:59]

순창군, ‘화용도’ 판소리극...오는 27일 개최

조 성 기자 | 입력 : 2019/11/19 [16:59]
    오는 27일 ‘화용도’ 판소리극 개최

 


[로컬투데이=순창]조 성 기자/ 전북 순창군은 오는 27일 수요일 저녁 7시에 순창향토회관에서 판소리극 `화용도’를 군민들에게 선보인다. 공연은 남녀노소 누구나 관람가능하며 일반인을 대상으로 당일 선착순으로 무료로 입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번 11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군민들에게 선보일 판소리극 ‘화용도’는 지난 5월 ‘명랑시장’, 6월 ‘송소희와 함께하는 국악 Jazz 樂 락’, 8월 ‘망태할아버지가 온다’, 10월 ‘서울윈드앙상블의 일반인을 위한 Wind story’ 사업과 함께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는 방방곡곡문화공감사업에 선정된 마지막 공모사업이다.

이번 공연은 적벽가중 `군사설움타령`을 모티브로 한 판소리 극으로 중국 위촉오 삼국시대 적벽대전을 앞두고 조조의 군대인 위나라 군사들 사이에서 오랜시간 전쟁에 시달리며 군사들이 느끼는 불안한 심리에 대한 이야기를 현대적 감성에 극적인 효과를 담아 제작되어 관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은 작품이다.

공연을 주관하는 `문화예술공작소`는 전라북도 지역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예술 창작단체로 대본부터 연출, 기획, 배우 등 창작공연에 수반되는 모든과정을 자체적으로 확립해 제작하는 전통예술의 창의성과 전문성이 높은 단체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올 한해 군민들에게 다양한 분야·높은 수준의 문화공연을 선보이기 위해 한국문화예술연합회 공모사업에 적극적으로 응모해 많은 공연을 선정 받았다”며 “공모사업으로 선보이는 마지막 공연인 판소리극 ‘화용도’에 군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