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한국에너지대상...‘대통령표창’ 수상

노성수기자 | 기사입력 2019/11/12 [16:22]

경북도, 한국에너지대상...‘대통령표창’ 수상

노성수기자 | 입력 : 2019/11/12 [16:22]
    한국에너지대상 ‘대통령표창’ 수상

 


[로컬투데이=안동]노성수기자/ 경북도는 12일 서울 63컨벤션센터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주최로 열린 ‘2019 한국에너지대상’ 시상식에서 에너지효율 향상을 위한 혁신적인 에너지 시책 추진으로 기관 최고의 영예인‘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한국에너지대상은 고효율 에너지설비 도입 및 관련기술의 개발·보급, 에너지절약 시책 추진, 교육·홍보 등 에너지효율 향상과 신재생에너지 산업발전에 기여한 기업 및 공공기관, 개인 등에 수여하는 상이다.

경북도는 국가 에너지전환 정책에 발맞추어 에너지 절약 및 친환경에너지 보급 확대, 에너지 복지사업, 에너지 재활용 사업 등 주민 중심의 다양한 정책을 적극 추진해 에너지절감 및 온실가스 감축에 앞장 서 왔다.

특히 2008년부터 도 자체사업으로 공공기관 및 사회복지시설을 대상으로 에너지절약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복지시설 고효율 냉난방기 교체, 친환경에너지타운 조성, 태양열 농산물건조기 보급 등을 통해 에너지 저소비 구조로의 전환을 실천해 오고 있다.

또한, 전국 최초로‘햇살에너지농사’정책을 2015년도에 수립해 농어업인을 대상으로 신재생에너지 설치비를 저금리로 융자 지원해 오고 있으며 현재까지 186개소에 277억원을 지원해 신재생에너지 보급 촉진과 더불어 농외소득 창출에도 큰 성과를 내고 있다.

이 외에도 신재생에너지 원스톱컨설팅지원 및 에너지기업 해외진출, 혁신에너지 벤처기술 창업 지원, 신재생에너지 스마트팜 개발사업 등 새로운 시책 발굴에도 힘을 쏟고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에너지의 수입의존도가 높고 에너지 다소비 국가인 우리나라의 경우 에너지 소비구조 혁신을 통한 경제성장이 필요하다”며 “국가 에너지정책을 뒷받침하고 에너지효율 향상과 연관산업의 육성 등 혁신적인 에너지정책을 도민들과 함께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