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바른 품질로 승부하는 올품...상주 사료공장 준공

총사업비 250억 투자, 52명 고용창출, 24,430㎡부지, 건축면적 5,700㎡

노성수기자 | 기사입력 2019/10/16 [15:02]

올바른 품질로 승부하는 올품...상주 사료공장 준공

총사업비 250억 투자, 52명 고용창출, 24,430㎡부지, 건축면적 5,700㎡

노성수기자 | 입력 : 2019/10/16 [15:02]
    올바른 품질로 승부하는 (주)올품 상주 사료공장 준공

 


[로컬투데이=상주]노성수기자/경북도는 16일 오전 상주시 화서면에서 ㈜올품 상주 사료공장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전우헌 경상북도 경제부지사, 조성희 상주부시장,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 변부홍 ㈜올품 대표이사, 김진욱, 김영선 도의원을 비롯한 지역 주요인사 및 축산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준공하는 계육용 사료공장은 총사업비 250억원을 투자하여, 24,430㎡ 부지, 건축면적5,700㎡의 기반시설에 계육 사료용 배합기, 분쇄기 등 설비라인을 설치하여 월 35천 톤의 생산능력을 갖췄으며 신규고용 52명을 창출한다.

지난 2017년 10월에 ㈜올품은 경상북도, 상주시와 사료공장을 포함한 도계라인 증설과 관련하여 총 사업비 1,100억원, 신규고용인원 80여명 창출의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올바른 품질로 승부하는 ㈜올품은 2001년 하림천하로 시작한 이래2003년도에 부화장을 가동하였으며, 2019년도 사료공장 준공식을 가짐으로써 부화에서 닭고기 생산까지 스마트 기능이 융합된 최첨단 설비를 가진 완전생산 시스템을 갖추게 됐다.

㈜올품은 HACCP 인증과 함께 우수축산물브랜드 품질인증 등 가장 신선하고 위생적인 제품을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배송할 수 있도록 중앙제어실 기능을 강화했다고 전했다.

지역에서는 식품제조업으로는 드물게 상시고용 850여명의 직원을 두고 있는 지역 대표 대기업이다. 전국 계육 생산 물량의 10%를 소화하여 국내 2위를 차지하고 있다.

변부홍 대표는 “사료공장을 건립함으로써 마침내 부화에서 계육 사육, 생산까지 완벽한 수직계열화를 구축했다”며 “사육농가에는 소득증대를, 소비자에게는 안전한 닭고기를 공급할 수 있어 기업의 가치를 드높이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전우헌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 “올품이 위생적인 환경을 지속적으로 유지하여 치열한 치킨시장에서 최고의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길 바라며, 아울러 생산공장의 추가투자를 기대한다”며,

“경상북도에서도 기업하기 좋은 최적의 여건조성을 위하여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