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의용소방대연합회, 태풍‘미탁’ 피해 복구 '구슬땀'

태풍 ‘미탁’ 직격탄 맞은 경북 영덕군 일원 복구활동 지원

노성수기자 | 기사입력 2019/10/07 [16:04]

대구시 의용소방대연합회, 태풍‘미탁’ 피해 복구 '구슬땀'

태풍 ‘미탁’ 직격탄 맞은 경북 영덕군 일원 복구활동 지원

노성수기자 | 입력 : 2019/10/07 [16:04]
    대구시 의용소방대연합회, 태풍‘미탁’피해 복구 활동

 


[로컬투데이=대구] 노성수기자/ 대구시 의용소방대연합회는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큰 피해가 발생한 경북 영덕군 병곡면 이천리 일원을 찾아 피해 복구에 나섰다.

대구소방에 따르면 의용소방대원 80명으로 구성된 복구 지원단은 7일 이른 시간부터 침수피해 지역의 잔존물 제거와 물청소 등 복구 지원을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이날 지원은 태풍으로 특히 피해가 컸던 경북 영덕군 일원 피해 주민들이 하루라도 빨리 생업에 복귀할 수 있도록 긴급하게 결정됐다.

원상연 의용소방대연합회장은 “반복되는 영덕군의 태풍 피해가 매우 안타깝다”며 “신속한 피해 복구에 대구광역시 의용소방대연합회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