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유성구, 유림공원 일원 국화전시회 12일 개최

꽃탑 등 40여종 국화 15만본 전시

김은지기자 | 기사입력 2019/10/07 [14:53]

대전유성구, 유림공원 일원 국화전시회 12일 개최

꽃탑 등 40여종 국화 15만본 전시

김은지기자 | 입력 : 2019/10/07 [14:53]

▲ 지난래 열린 '국화전시회' 모습.(사진제공=유성구)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대전]김은지기자/ 대전 유성구는 오는 12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유성구 유림공원 일원에서 ‘제10회 유성 국화전시회’를 연다고 7일 밝혔다.

 

‘꽃에 물들고 빛에 반하고 온천을 느끼다’ 라는 주제로 한 이번 축제는 유림공원(꽃), 갑천공원(빛), 온천공원(힐링) 등에서 특색 있는 볼거리를 제공한다.

 

특히, 올해는 국화전시회 10주년과 구승격 30주년을 맞아 이를 기념할 수 있는 1030기념존과 함께 LED거리, 전통식물 터널 및 그림자 포토존 등 다양한 볼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며, 더욱 많은 시민들이 국화를 감상할 수 있도록 갑천변과 온천로 일원까지 전시장을 확장해 운영한다.

 

국화전시장에서는 40여종의 국화 15만본과 꽃전망대, 꽃탑, 국화조형물 1,100개, 박, 수세미, 하눌타리, 여주, 작두콩 등 도심에서 보기 힘든 전통식물 터널과 국화분재, 수석전시 등의 특별전시장과 섶다리를 감상할 수 있으며 방문객들의 먹는 즐거움을 위해 유성천에는 푸드트럭을 확대 운영한다.

 

또한, 전시회 첫날 개최되는 국화음악회에는 가수 김수희, 손승연 등이 출연해 가을밤의 낭만을 더할 예정이다.

 

18일에는 전국 규모의 실버페스티벌을 준비해 문화생활로부터 소외되기 쉬운 어르신들에게 즐거운 축제의 장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전시회 기간 중 소규모 문화공연과 행복팜 프리마켓, 사회적경제한마당, 로컬푸드 페스티벌, 유성구자원봉사대축제 등도 열린다.


이외에도 유성구 직원들이 1년 동안 양묘장에서 직접 가꾼 국화를 구청사 및 가로환경 등에 전시할 예정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으로 국화전시회가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했다”며,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전시회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화전시회는 2010년부터 구청사와 유림공원에서 국화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