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섬 낙지축제..."신안 섬 낙지 명성 알린다"

신안 압해도 일원, 오는 10월 25일부터 26일까지 2일간 개최

김윤선기자 | 기사입력 2019/10/02 [18:01]

신안군, 섬 낙지축제..."신안 섬 낙지 명성 알린다"

신안 압해도 일원, 오는 10월 25일부터 26일까지 2일간 개최

김윤선기자 | 입력 : 2019/10/02 [18:01]

 

▲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신안]김윤선기자/ 전남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오는 10월 25일부터 26일까지 2일간 가을철 입맛을 사로잡는 낙지를 소재로 '섬 낙지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신안군의 낙지 생산량은 2,000어가가 연간 24만접을 잡아 384억원의 위판고를 올리고 있으나, 지금까지 그 명성이 목포 세발낙지로만 전해져 신안 섬 낙지의 명성은 알려지지 않았다.

 

신안군 갯벌낙지 맨손어업은 국가중요어업유산 제6호로 작년에 지정됐다.

 

이에 따라 신안군은 그 명성을 널리 알리고자 낙지의 주요 생산지인 압해도에서 이날 축하행사를 시작으로 낙지장인 지정증 교부식을 거행하고, 낙지회 비빔밥 만들기 퍼포먼스 등이 펼쳐지며 부대행사로는 지역 농·수산물(왕새우, 전복, 김, 무화과, 배 등) 판매행사, 낙지를 활용한 향토음식 전시 및 판매행사, 택배주문 배송 서비스 등으로 관광객과 지역주민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낙지는 원기 및 피로회복, 빈혈예방, 심혈관질환 예방, 간기능 개선, 나트륨 배출, 두뇌건강과 치매예방, 피부미용, 다이어트 등에 좋은 음식으로 알려져 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미네랄이 풍부한 청정갯벌에서 잡히는 낙지는 신안군의 대표적인 수산물로 군 관문인 압해도에서 개최되는 낙지 축제장에서 힐링의 시간을 가질 수 있어 많은 관광객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