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응수...“’타짜4’ 제안 들어온다면?”

김응수, 카더가든-뱃사공 첫인상 폭로 스튜디오 초토화 “이 친구는 절대 못 해”

이현순기자 | 기사입력 2019/10/02 [10:53]

‘라디오스타’ 김응수...“’타짜4’ 제안 들어온다면?”

김응수, 카더가든-뱃사공 첫인상 폭로 스튜디오 초토화 “이 친구는 절대 못 해”

이현순기자 | 입력 : 2019/10/02 [10:53]
    MBC ‘라디오스타’

 


[로컬투데이=연애]이현순기자/ ‘아이언 드래곤’으로 강제 전성기를 맞은 배우 김응수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영화 ‘타짜4’ 출연에 대한 솔직한 심경을 털어놓는다. 이와 함께 그는 ‘라스’와 한바탕 웃음판을 벌여 예측 불가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2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김응수, 박상민, 카더가든, 뱃사공이 출연하는 ‘껍데기는 가라’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응수가 “영화 ‘타짜4’ 제안이 들어온다면?”이라는 질문에 답해 관심을 모은다. 그는 최근 영화 ‘타짜’의 ‘곽철용’ 캐릭터로 큰 관심을 받고 있는 상황. 과연 그의 인생 캐릭터 ‘곽철용’이 부활할 수 있을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그런가 하면 김응수가 현실 팩트 폭격과 잔소리 폭탄으로 4MC와 제작진을 당황하게 한다. ‘라스’가 만만하다고 말문을 연 그는 갑자기 ‘김구라 찬양론’을 펼쳤다고. 이에 김구라는 본인이 더 당황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김응수는 카더가든, 뱃사공의 첫인상을 폭로한다. 그는 두 사람의 겉모습만 보고 직업을 추측했다고. 이 가운데 그가 “이 친구는 절대 못 해”라는 한 마디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김응수는 김구라도 눈물 쏟게 할 짠내 에피소드를 대방출한다. 그는 자신의 경험을 털어놓으며 울분을 토했다고. 그러나 이를 들은 김구라는 눈물은커녕 냉철한 분석으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김응수는 작품 선택 기준을 공개한다. 그는 다양한 악역으로 출연한 작품마다 흥행에 성공한 바. 그의 특별한 기준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갑작스러운 훈계 타임으로 웃음을 더할 예정이다.

‘라스’와 ‘곽철용’ 김응수의 웃음 한판 대결은 2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