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충남농협, 농업인행복버스...'다양한 의료 서비스' 지원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19/09/18 [18:15]

충남농협, 농업인행복버스...'다양한 의료 서비스' 지원

주영욱기자 | 입력 : 2019/09/18 [18:15]

▲[사진설명] 조소행 충남농협본부장이 배방농협 농업인행복버스 진료장을 찾아 농업인들의 건강과 안부를 챙기고 있다.       사진=충남농협

 

 

[로컬투데이=내포]주영욱기자/ 농협 충남지역본부(본부장 조소행)는 18일 덕산 스플라스 리솜리조트에서 아산시 배방농협 관내 고령농업인 약 400여명을 대상으로 무료진료·검안·돋보기·평양예술단 문화공연을 제공했다.

 

최근 태풍 ‘링링’ 피해복구작업과 추석명절 준비로 바쁜 일정을 소화해낸 농업인들의 지친 몸 건강관리를 위해 자생한방병원 의료진 20여명이 의료상담을 통해 침술 및 물리치료, 약 처방까지 개인별 맞춤형 의료진료서비스가 큰 위로와 힘이 되었다.

 

‘농업인행복버스’는 해마다 농림축산식품부와 농협중앙회, (사)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가 공동으로 농촌지역 농업인을 직접 찾아가 다양한 의료, 문화·복지 서비스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날 배방농협행복버스는 배방농협(조합장 이전행)이 매년 실시하는 원로조합원 문화탐방과 함께 진행되었으며 노안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에게 검안 후 돋보기를 지원하였으며, 평양예술단 문화공연도 펼쳐졌다.

 

역동적인 북한 춤과 흥겨운 노래공연은 지쳐있는 농업인들의 어깨를 절로 들썩이게 하였으며 어르신들을 모처럼 젊은 시절로 되돌려 놓아 인기가 가장 높았다.

 

조소행 본부장은 “복지혜택에 목마른 농촌지역에 활력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며 “농촌의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더욱 많은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충남농협은 오는 20일에도 금산 만인산농협에서 농업인 300여명에게 농업인행복버스를 진행 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